일본 오염수 해양 방출 만행에 원안위 대응은?… “객관·독립적 심사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일본 원자력규제위원회에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출 방침에 대한 객관적이고 독립적인 심사를 촉구했다. 사진은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서 대학생기후행동 관계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을 규탄하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일본 원자력규제위원회에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출 방침에 대한 객관적이고 독립적인 심사를 촉구했다. 사진은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서 대학생기후행동 관계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을 규탄하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원자력안전위원회(원안위)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출 방침 결정과 관련해 일본 원자력 규제위원회에 객관적이고 독립적인 심사를 촉구하는 서한을 발송했다.

원안위는 14일 서한을 통해 "일본 정부의 결정에 대한 대한민국 국민의 우려를 전달하고 오염수 해양방출 방침 결정에 대해 규제기관으로서 국제 기준 부합 여부를 따져줄 것을 요구했다"고 밝혔다.

원안위는 일본 규제위가 도쿄전력의 처분계획에 대한 심사를 진행함에 있어 국제기준에 부합하는지 여부를 객관적이고 독립적으로 심사할 것과 규제기관으로서 처분 이행과정을 철저히 점검하고 그 결과를 신속하고 투명하게 공유해 줄 것을 촉구했다.

원안위에 따르면 오는 19일 일본 규제위의 심사 절차와 규제기관 차원에서의 관련 점검 방안에 대한 질의서를 추가로 발송할 계획이다. 

오염수 방출과 관련된 국내 대응도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원안위는 이달 중순부터 일반인이 쉽게 확인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해수 방사능 분석 결과를 지점별 분석이 끝나는 대로 홈페이지에 업데이트할 방침이다. 해수 방사능 분석 결과는 그동안 연 1회 보고서로 공개돼왔다.

해수 방사능 분석기관인 원자력안전기술원의 전문인력과 장비도 올해까지 보강된다. 약 2년 뒤에 계획된 일본의 오염수 해양 방출에 즉각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조치다.

이와 함께 국제원자력기구(IAEA) 차원의 조사·검증에 우리 측 전문가가 참여하는 방안을 추진해 국제사회와 함께 오염수 처리 전 과정에 대한 철저한 검증도 할 계획이다.

지난해 원안위는 일본 오염수 해양 방출에 대한 우려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삼중수소 분석 지점을 기존 22개소에서 32개로 확대한 바 있다. 일본 해수 유입 주요 경로 6개 지점의 조사 주기도 연 1회에서 4회로 늘렸다.

엄재식 원안위 위원장은 "국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우리 주변 해양 환경에 대한 촘촘한 감시와 함께 모든 역량을 발휘해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