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아침에 또 쌀쌀… "낮부터 포근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목요일인 15일 아침도 쌀쌀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14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사거리에서 출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는 모습. /사진=뉴스1
목요일인 15일 아침도 쌀쌀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14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사거리에서 출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는 모습. /사진=뉴스1
내륙 곳곳에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목요일인 15일 아침도 쌀쌀할 것으로 전망된다. 다행히 오후부터는 기온이 10~15도 가량 오르며 평년 기온을 되찾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동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지만 낮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 기온은 0~8도, 낮 최고 기온은 15~20도로 예상된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이날 아침도 전날에 이어 전국 대부분 지역이 5도 안팎에 머물겠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전국 내륙 대부분 지역과 산지에서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고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다.

한파특보가 발효 중인 경기 북부·강원 내륙·산지·일부 충남 내륙·충북·경북 내륙·전북 동부·전남 내륙·경남 서부 내륙은 영하로 떨어질 수 있다. 

기상청은 "낮과 밤의 기온차가 15도 내외로 크니 급격한 기온 변화로 인한 면역력 저하 등 건강 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도 있다. 강이나 호수 인접 지역과 골짜기에는 주변보다 안개가 짙게 끼는 곳도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남해 앞바다에서 0.5~1m, 동해 앞바다 0.5~1.5m로 일고 먼바다 파고는 서해와 동해 최고 2m, 남해 1.5m로 전망된다.

지역별 아침 예상 최저 기온은 ▲서울 6도 ▲춘천 4도 ▲강릉 6도 ▲대전 4도 ▲대구 5도 ▲부산 8도 ▲전주 4도 ▲광주 5도 ▲제주 8도다.

낮부터는 기온이 크게 올라 ▲서울 18도 ▲춘천 19도 ▲강릉 18도 ▲대전 19도 ▲대구 18도 ▲부산 17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제주 17도로 예상된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