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연승' 이동욱 NC 감독 "파슨스, 자신 있는 투구로 승리 발판 마련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3일 오후 인천 미추홀구 문학동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신한은행 SOL KBO리그’ SSG 랜더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에서 4대 2로 승리를 거둔 NC 이동욱 감독이 선수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1.4.13/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13일 오후 인천 미추홀구 문학동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신한은행 SOL KBO리그’ SSG 랜더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에서 4대 2로 승리를 거둔 NC 이동욱 감독이 선수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1.4.13/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인천=뉴스1) 서장원 기자 = 이틀 연속 SSG 랜더스를 꺾고 5연승을 질주한 이동욱 NC 다이노스 감독이 선수들을 칭찬했다.

NC는 14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시즌 KBO리그 SSG와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5연승에 성공한 NC는 리그 1위 자리를 수성했다.

KBO리그 데뷔전을 치른 선발 투수 웨스 파슨스가 5⅔이닝 무실점으로 첫 승을 따냈고, 타선에서는 5회 강진성과 김태군이 귀중한 타점을 올려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경기 후 이 감독은 "선발 파슨스가 KBO리그 첫 경기임에도 좋은 공을 자신있게 던지며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칭찬한 뒤 "파슨스의 KBO리그 첫 승을 축하한다"고 격려했다.

이어 "김태군 역시 1회 선두타자를 볼넷으로 내보낸 후 도루저지로 잡으며 파슨스의 어깨를 가볍게 해줬고 투수들과 좋은 호흡을 보였다. 중간 투수들 모두 자기 역할을 충실히 해줬고, 타선도 강진성, 김태군이 단 한 번의 공격으로 3득점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내일 3연전 마지막 경기도 준비 잘 하겠다"면서 스윕을 향한 의지를 보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