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주담대 금리 오른다… 코픽스 4개월 만에 반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중은행 대출창구/사진=장동규 기자
시중은행 대출창구/사진=장동규 기자
내일(16일)부터 은행권의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가 오른다. 주담대 변동금리 기준인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4개월 만에 올라 대출자의 이자 부담이 커질 전망이다. 

15일 은행연합회가 공시한 3월 기준 코픽스에 따르면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0.84%로 0.01% 올라갔다. 지난해 12월(0.90%) 이후 1월(0.86%), 2월(0.83%) 등 내림세를 나타냈던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4개월 만에 소폭 반등했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1.06%를 기록해 전월 대비 0.03%포인트 내려갔다. 신(新)잔액기준 코픽스도 0.84%로 전월 대비 0.03%포인트 떨어졌다. 신잔액 기준은 지난 2019년 7월 첫 공시 이후 하락세다.

코픽스는 NH농협·신한·우리·SC제일·하나·기업·KB국민·한국씨티은행 등 국내 8개 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를 말한다.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해 상승 또는 하락한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은행이 지난달 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하기 때문에 잔액 기준보다 시장금리 변동을 신속하게 반영한다.

잔액 기준 코픽스와 신 잔액 기준 코픽스에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 환매조건부채권매도, 표지어음매출, 금융채(후순위채·전환사채 제외)가 포함된다. 신 잔액기준 코픽스는 여기에 기타 예수금, 기타 차입금과 결제성자금 등이 추가된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고자 하는 경우 코픽스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후 신중하게 대출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단기 코픽스는 최근 4주간 공시금리 기준으로 0.73~0.78%다. 계약만기 3개월물인 단기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된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7.39하락 41.9109:53 05/11
  • 코스닥 : 980.13하락 12.6709:53 05/11
  • 원달러 : 1119.50상승 5.709:5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09:53 05/11
  • 금 : 66.74상승 0.8409:53 05/11
  • [머니S포토] 광화문포럼, 목 축이는 정세균 전 총리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광화문포럼, 목 축이는 정세균 전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