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새벽부터 전국에 비 소식… "바람도 강하게 불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요일인 1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곳곳에 비 소식이 있다. 사진은 지난 12일 전북 전주시 한옥마을 태조로의 모습. /사진=뉴스1
금요일인 1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곳곳에 비 소식이 있다. 사진은 지난 12일 전북 전주시 한옥마을 태조로의 모습. /사진=뉴스1
오는 1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곳곳에 비 소식이 있다. 미세먼지 농도는 오후에 전국에서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밤부터 차차 벗어난다며 이같이 예보했다.

기압골의 영향으로 새벽부터 오후 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전남권과 제주도 제외)에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다. 예상강수량은 서울·경기·강원 영서·충남권·충북 북부·전북·서해5도는 5~20㎜, 강원 영동·경상권·충북 남부·울릉도·독도 5㎜ 내외다.

비가 그친 후 강원 동해안은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니 불씨 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바람도 강하게 불 전망이다. 이날 오전부터 17일 오후까지 강원 동해안과 산지, 경북 동해안은 바람이 시속 35~60㎞, 최대순간풍속 70㎞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도, 낮 최고기온은 14~20도로 예상된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낮에 중부 서해안부터 차차 맑아진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14일 몽골 남부와 고비사막에서 발원한 황사가 이날 오후 유입되면 농도가 다소 높게 나타날 수 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2.5m, 남해 앞바다 0.5~2m, 동해 앞바다 0.5~2.5m로 일고 서해 먼바다 최고 3m, 남해 먼바다 최고 2m, 동해 먼바다 최고 3.5m로 높게 일 전망이다.

서해 중부 먼바다는 이날 새벽부터 낮까지, 동해 중부 먼바다와 동해 남부 북쪽 먼바다는 이날 오전부터 17일까지 바람이 시속 35~65㎞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4m로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지역별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9도 ▲인천 10도 ▲춘천 6도 ▲강릉 10도 ▲대전 8도 ▲대구 7도 ▲부산 11도 ▲전주 10도 ▲광주 10도 ▲제주 13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6도 ▲인천 15도 ▲춘천 15도 ▲강릉 19도 ▲대전 16도 ▲대구 20도 ▲부산 18도 ▲전주 17도 ▲광주 18도 ▲제주 20도 등으로 예상된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3.46하락 9.8610:03 05/17
  • 코스닥 : 968.24상승 1.5210:03 05/17
  • 원달러 : 1131.20상승 2.610:03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0:03 05/17
  • 금 : 65.26하락 1.310:03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국힘 대행 "백신 스와프 협력 방안 마련 할 것"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김기현 국힘 대행 "백신 스와프 협력 방안 마련 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