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 '콘셉트엑스 굴착기', 'iF 디자인 어워드'서 금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콘셉트엑스 굴착기. /사진=두산인프라코어
콘셉트엑스 굴착기. /사진=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는 독일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인 ‘iF 디자인 어워드 2021’에서 ‘콘셉트엑스 굴착기’ 디자인으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1953년부터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에서 주관하는 대회로 미국의 IDEA,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올해 iF 디자인 어워드에는 1만점 이상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두산인프라코어가 수상한 금상은 이 중 단 75개 작품에게만 수여되는 최고상이다.

두산인프라코어가 출품한 ‘콘셉트엑스 굴착기’는 미래형 무인 건설장비로 운전자가 탑승하는 캐빈이 없는 디자인과 하부체인 굴착기 무한궤도가 4개로 분리된 것이 특징이다. 

4개의 무한궤도는 고르지 않은 지면에서도 안정적인 자세를 유지하는데 유리하다. 사람의 팔에 해당하는 굴착기 붐을 제외한 각 구동부분이 전동화 됐고 결합부위에 원형 인디케이터가 장착돼 쉽게 부하를 인지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콘셉트엑스는 두산인프라코어가 2019년 세계 최초로 선보인 건설현장 무인자동화 통합관제 솔루션으로 드론을 통해 작업장 측량 후 데이터를 자동 분석, 작업계획 수립한 뒤 굴착기, 휠로더 등 건설장비에 데이터를 전송해 무인으로 작업 진행이 가능하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신형 휠로더로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수상해 2년 연속 상을 수상했다. 이 밖에 ‘2019 핀업디자인어워즈’ 최고상을, 1.7톤 미니굴착기로는 ‘202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2019 핀업디자인 어워즈’에서 본상을 수상한 바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건설기계가 iF디자인 어워드에서 금상을 수상한 사례는 업계에서 흔치 않은 일”이라며 “최고로 인정받은 혁신 디자인을 제품에 순차적으로 적용해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7.52상승 20.3209:20 05/10
  • 코스닥 : 981.65상승 3.3509:20 05/10
  • 원달러 : 1114.20하락 7.109:20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09:20 05/10
  • 금 : 65.90하락 1.2709:20 05/10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