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위치관리 돕는 '갤럭시 스마트태그 플러스' 출시… ‘애플태그’에 기선제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갤럭시 스마트태그+ 제품 이미지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 스마트태그+ 제품 이미지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초광대역통신(UWB) 기반 위치 관리 액세서리를 새롭게 내놨다. ‘애플태그’의 오는 21일 공개가 예상되는 가운데 기선제압에 나선 모습이다.

16일 삼성전자는 위치 관리 액세서리‘갤럭시 스마트태그(Galaxy SmartTag)’를 업그레이드한‘갤럭시 스마트태그+(플러스)’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전작의 저전력 블루투스(BLE) 기술 외에 UWB 기술이 추가 탑재돼 찾고자 하는 물건에 대해 더 정확한 위치 탐색이 가능하다.

지난 1월 출시된 ‘갤럭시 스마트태그’는 갤럭시 기기 외에 반려동물이나 열쇠 등 통신 기능이 없는 것들에 부착해 위치를 간편하고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돕는 모바일 액세서리다. 네트워크 연결이 끊어진 오프라인 상태에서도 BLE 기술로 주변 다른 갤럭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의 도움을 받아 사용자가 찾고자 하는 것의 위치를 탐색할 수 있게 한다.

신제품은 ‘갤럭시 스마트태그 플러스’는 UWB 기술이 추가 적용돼 이를 기반으로 보다 정확한 위치 추적·관리를 지원한다. ‘갤럭시S21 울트라’ 및 ‘갤럭시S21 플러스’ 등 UWB 기술이 적용된 갤럭시 스마트폰과 연동하면 찾는 물건의 거리와 방향 등 이동 경로도 AR(증강현실) 기술기반으로 시각적으로 제공한다.

‘갤럭시 스마트태그’와 ‘스마트태그 플러스’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스마트싱스(SmartThings)’앱의 ‘스마트싱스 파인드(SmartThings Find)’ 서비스에 기기를 등록해야 한다. 스마트폰 한 대당 여러 개의 ‘스마트태그’ 시리즈를 등록할 수 있다.

‘스마트싱스’ 앱을 통해 ‘스마트태그’ 시리즈를 스마트 기기 제어에도 활용 가능하다. 앱에서 버튼을 한번 짧게 눌렀을 때와 길게 눌렀을 때 실행하고 싶은 동작을 각각 설정할 수 있다. 외출하려고 나왔는데 거실 에어컨을 켜둔 것이 떠오르면 다시 돌아가는 대신 ‘스마트태그’의 버튼을 눌러서 끄는 식이다.

‘갤럭시 스마트태그 플러스’ 가격은 3만9600원이다. 블랙과 데님블루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전국 삼성 디지털프라자를 비롯해 삼성전자 홈페이지, 쿠팡, 11번가, G마켓,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 등 오픈마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