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오염수 방류하지 마" 일본 부총리 "희석했는데 뭐가 문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소 다로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과 관련해 "(오염수를) 마실 수 있다"며 망언을 이어갔다. /사진=로이터
아소 다로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과 관련해 "(오염수를) 마실 수 있다"며 망언을 이어갔다. /사진=로이터

아소 다로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이 후쿠시마 제1원자력 발전소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마실 수 있다"고 재차 발언하며 망언을 이어갔다.

아소 부총리는 지난 13일(한국시각)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류를 결정하자 "마셔도 괜찮은 물이다. 중국이나 한국이 바다에 방출하고 있는 것과 같다"고 발언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에 지난 14일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마시고 나서 말해라. 해양은 일본의 쓰레기통이 아니다"라는 논평을 내놨다.

이런 중국의 반응에 대해 아소 부총리는 지난 15일 기자들과 만나 "그럼 태평양은 중국의 하수도냐"라며 비꼬았다. 이어 "'처리수'의 삼중수소 농도를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하는 식수 기준의 7분의1 수준까지 희석했다는 게 가장 중요하다. 마실 수 있는 거 아니냐. 평범한 이야기다"라고 맞받아쳤다.

논란이 커지자 일본 정부 대변인인 가토 가쓰노부 관방장관은 "실제로 마셔도 안전한지 과학적으로 입증된 것은 없다"고 한 발 물러섰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