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켈리 6이닝 무실점' LG, 잠실 라이벌 두산 잡고 선두 질주

김대유는 8회 헤드샷 퇴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LG트윈스의 경기, 1회초 LG 선발투수 켈리가 역투하고 있다. 2021.4.16/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1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LG트윈스의 경기, 1회초 LG 선발투수 켈리가 역투하고 있다. 2021.4.16/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LG 트윈스가 케이시 켈리의 호투에 힘입어 잠실 라이벌 두산 베어스와의 시즌 첫 경기에서 승리했다.

LG는 1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과의 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3연승에 성공한 LG는 8승3패가 되며 단독 선두 자리를 지켰다. 2연패를 당한 두산은 5승6패가 됐다.

LG 선발 켈리는 6이닝 3피안타 4볼넷 4탈삼진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앞선 2경기에서 잘 던지고도 승운이 따르지 않았던 켈리는 3번째 도전 끝에 첫 승을 신고했다.

LG는 1회말 선취점을 뽑으며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선두타자 홍창기가 좌전 안타를 치고 출루한 뒤 상대의 견제 실책을 놓치지 않고 2루까지 밟았다. 홍창기는 라모스의 좌중간 펜스의 맞는 큼직한 타구가 터지자 홈을 밟았다. 1-0.

리드를 잡은 켈리는 안정적으로 경기를 풀어갔다. 2회초 선두타자 김재환을 수비 실책으로 출루시켰지만 후속타자 양석환을 병살타로 엮어내며 위기를 넘겼다.

켈리는 4회초 1사 후 박건우에게 안타를 맞았다. 박건우에게 도루까지 허용하며 1사 2루 위기에 몰렸다. 하지만 김재환을 우익수 플라이, 양석환을 포수 파울 플라이로 잡고 실점하지 않았다.

켈리는 제구가 흔들리며 5회초와 6회초 연속해서 2사 만루 위기에 놓였다. 그러나 5회초에는 페르난데스를 헛스윙 삼진, 6회초에는 박계범을 좌익수 플라이로 처리하며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LG는 7회초부터 불펜을 가동했다. 2사 후 볼넷과 안타를 내주기도 했다. 하지만 김대유가 두산 4번타자 김재환을 3루수 땅볼로 처리했다. 공이 3루 베이스에 맞았지만 3루수 김민성의 수비가 좋았다.

LG는 8회초 김대유가 헤드샷 규정에 따라 퇴장당했지만 정우영이 이어 등판해 위기를 넘겼다. 9회초에는 마무리 고우석이 등판,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고우석의 시즌 5번째 세이브.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