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스가 "중국·북한 도전적 문제 협력… 5G·반도체 공동 투자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16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소재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16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소재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중국과 북한 문제 등에 대해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두 정상은 온실가스 감축과 5세대(5G)와 반도체 공급망 공동 투자도 약속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열린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첫 대면 정상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매우 생산적인 논의를 했다"며 "중국의 도전을 마주하고 있는데 미·일 동맹과 공동 안보에 대해서 철통같은 지지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의 미래를 보장하기 위해 중국과 동중국해, 남중국해는 물론 북한 문제와 같은 도전적인 문제에 협력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과 일본은 강력한 민주주의 국가"라며 "우리는 인권과 법치주의와 같은 공동의 가치관을 지키고 발전시킬 것을 약속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양국은 기후변화 위협을 마주하고 있기 때문에 적극적인 행동을 취할 것"이라며 "양국은 205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을 없애는 것을 약속했고 이를 위해 2030년까지 목표를 설정하고 이를 달성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양국은 기술혁신에 깊은 투자를 하고 있고 이는 경쟁력 유지 및 강화로 이어지는 기술을 지키는 투자도 포함된다"며 "이런 것은 기술 전제주의가 아니라 민주주의 규범에 따라서 관리되고 있으며 신뢰할 수 있는 5G 네트워크나 반도체, 인공지능 등 여러 분야에서 공급망 강화하고 공동연구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스가 총리는 "북한 대응이나 인도·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한미일 3국 협력이 전례 없이 중요해졌다는 인식에서 일치했다"며 "북한에 관해서는 대량 파괴 무기 및 온갖 사정거리 탄도미사일의 CVID(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에 대한 약속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에 토대를 둔 의무에 따를 것을 강하게 요구하기로 일치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문제를 조속히 해결해야 한다는 데 양국이 의견을 같이했다고도 밝혔다. 

스가 총리는 중국에 대한 강경한 대응 필요성도 언급했다. 그는 "동중국해나 남중국해에서의 힘에 의한 현상 변경 시도, 지역의 타자에 대한 위압에 반대하기로 (의견이) 일치했다"며 "대만 해협의 평화와 안정의 중요성에 대한 생각도 같았다"고 평가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 후 대면 방식으로 외국 정상과 회담과 만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확대회의에는 각각 7명씩 참석했다. 미국에서는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과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 재닛 옐런 재무장관 등이, 일본 측에서는 사카이 마나부 관방 부장관, 아다치 마사시 총리보좌관, 기타무라 시게루 국가안보국장이 등이 동석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8.49하락 3.1712:03 05/13
  • 코스닥 : 964.07하락 3.0312:03 05/13
  • 원달러 : 1129.50상승 4.812: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2:03 05/13
  • 금 : 66.56상승 1.0212:03 05/1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대화 나누는 문승욱·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인준안 처리 본회의 요청 차 의장실 방문
  • [머니S포토] 이현주 "세월호 참사 7년 지났지만 기억은 현재 진행형"
  • [머니S포토] 국힘 비대위 들어서는 김기현-추경호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대화 나누는 문승욱·권칠승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