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개 저격'에 뿔난 모리뉴 "포그바가 뭐라 말해도 관심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폴 포그바(오른쪽)와 조제 모리뉴 감독© AFP=뉴스1
폴 포그바(오른쪽)와 조제 모리뉴 감독© AFP=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조제 모리뉴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 감독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폴 포그바의 '공개 저격'에 대해 일축했다.

토트넘은 17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에서 2-2로 비겼다. 토트넘은 14승8무10패(승점 50)로 7위를 유지했다.

모리뉴 감독은 경기 종료 후 이어진 공식 기자회견에서 포그바의 저격에 대해 입을 열었다.

모리뉴 감독이 맨유를 지휘하던 시절 사제관계를 맺었던 포그바는 최근 "올레 군나르 솔샤르 현 맨유 감독은 누구와 달리 자신의 선수가 존재하지 않는 것처럼 대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것이 솔샤르 감독과 모리뉴 감독의 차이"라고 덧붙였다. 모리뉴 감독이 과거 자신을 존재하지 않는 것처럼 대했다는 것을 우회적으로 비판한 수위 높은 발언이었다.

모리뉴 감독은 이에 대해 "포그바가 뭐라 말하던 관심 없다. 그리 흥미롭지 않은 이야기"라고 하며 대수롭지 않은 표정을 지었다.

모리뉴와 포그바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맨유에서 함께 했지만 엇박자가 났다. 모리뉴 감독이 포그바를 기용하지 않았고, 포그바 역시 모리뉴 감독에게 불만을 표하는 등 불협화음을 냈던 바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