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성환 인천 감독 "패스 미스 줄여 경기력 끌어올릴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0-3으로 패배한 조성환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뉴스1
0-3으로 패배한 조성환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뉴스1

(인천=뉴스1) 안영준 기자 = 조성환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이 0-3 패배를 당한 뒤 경기력을 끌어올리기 위해 패스 미스를 줄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인천은 17일 인천 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10라운드 홈경기에서 전반 21분·후반 42분 주민규, 후반 18분 류승우에게 골을 허용해 0-3으로 졌다.

조 감독은 경기 후 진행된 공식 기자회견에 무거운 표정으로 임했다. 조 감독은 "부진한 경기와 패배가 이어지고 있다. 팬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사과한 뒤, "하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준비해서 팬 여러분과 약속한 것을 지키겠다"며 이대로 무너지지 않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인천은 최근 FA컵을 포함해 6경기 1무5패로 부진하고 있다. 조 감독은 "결과를 못 얻으니 계속 조급해지는 게 원인인 것 같다"며 "초반 이른 실점을 하다보니 또 조급해서 원하는 경기를 끌고 가지 못했다. 선수들도 경각심을 조금은 가져야 할 것 같다"고 아쉬움을 삼켰다.

조 감독은 부진을 끊고 반등을 꾀하기 위한 방법으로 패스 미스를 꼽았다.

조 감독은 "오늘 보셨듯이 우리 팀이 패스 미스가 많아 조직 밸런스가 깨졌다"며 "패스 미스를 줄여 경기력을 끌어올리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