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천우희X강하늘, 받아쓰기부터 리액션까지 알찬 활약(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천우희와 강하늘의 활약으로 '놀토' 멤버들이 든든하게 배를 채웠다.

17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에는 배우 천우희 강하늘이 출연했다.

이날 붐은 강하늘이 특별히 자신 있는 장르가 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강하늘은 "제가 중고등학교 때 록 발라드가 유행했다. 가사들이 잘 들리는 노래이다 보니 문제로 안 나오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강하늘은 야다, 버즈 등의 가수를 좋아한다고 했다. 키가 "오늘 나오나 보죠?"라고 붐을 떠보자, 붐은 "우리도 절차가 있다"며 말을 아꼈다.

붐은 1라운드 곡이 2000년대 초반 곡이라고 했다. 그러자 천우희는 "2000년대 초반 노래가 나올 것 같아서 연습했다. 렉시, 체리필터, 터보 노래를 들었다"며 기대했다. 하지만 천우희가 연습한 가수가 아니었다. 대신 강하늘이 좋아한다고 말한 버즈의 곡이 문제로 출제됐다. 바로 '사랑은 가슴이 시킨다'였다. 제목을 들은 강하늘은 "아는 노래인데 가사는 정확히 기억이 안 난다"고 말했다.

문세윤은 받아쓰기 답안을 공개하며 민경훈 특유의 두성 창법을 따라 해 웃음을 줬다. 특히 천우희가 얼굴이 빨개질 정도로 웃음을 참지 못해 눈길을 끌었다. 학창 시절 록발라드를 좋아했었다고 말한 강하늘은 꽉 찬 받아쓰기 답안은 물론, 완벽한 가창으로 박수를 받았다. 신동엽은 "쎄시봉 출신이다"며 강하늘의 노래 실력을 칭찬했다. 강하늘은 키와 공동 원샷으로 뽑히기까지 했다.

태연은 문맥 분석을 통해 한 글자를 잡아내 환호를 받았다. 이어 한해가 뒷 가사를 통해 '옷 속'을 주장했다. 키는 자신의 답안과 강하늘의 것을 비교해 오답 개수를 분석, '내게'와 '속'이 맞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를 토대로 붐청이 찬스를 썼다. 그러나 한해의 유추는 정답이 아니었다. 강하늘은 "옛날에 록 발라드 많이 들을 때 말이 안 되게 연결되는 가사가 많았던 것 같다"며 "정확한 표현보다는 비유적인 표현이 더 맞을 것 같다"고 의견을 냈다. 그래서 '품속'으로 1차 시도했고, 정답이었다. 김동현의 정답 판독기가 또다시 적중했다.

간식 게임에서는 김동현이 예상외로 2등을 하며 모두 깜짝 놀랐다. 김동현은 '공부'라는 힌트로 '동갑내기 과외하기'를 맞히고 간식 시간을 만끽했다. 뒤이어 천우희가 '신데렐라 언니'를 맞혔다. 태연이 주워 먹기에 도전했지만 실패했다. 태연은 '어쩌다 사장'을 맞히고 "내가 tvN만 본다"며 자랑했다. 강하늘은 박나래가 흘린 정답을 주워가고는, 연신 "죄송하다"며 인사했다.

게스트들이 다 나가자 진정한 게임이 시작됐다. 문제로 강하늘이 출연한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집이 등장했다. 피오가 빠른 속도로 맞히고 초콜릿 프렛즐을 획득했다. 문세윤, 박나래, 넉살이 남았다. 박나래와 넉살이 거의 동시에 손을 들었다. 재대결 결과 박나래가 먼저 발언권을 얻었다. 정답은 천우희가 출연한 영화 '곡성'이었다. 마지막 간식은 넉살이 가져갔다.

2라운드에서는 마마무의 '딩가딩가'에 도전했다. 김동현은 답안에 '정주영'을 적었는데 멤버들은 이를 통해 '정주행'을 유추해냈다. 키와 넉살이 공동 원샷을 받았다. 이어 다시 듣기 찬스를 통해 천우희는 '드라이브는 못 가네'를 잡아냈다. 한해의 유추는 박나래와 넉살의 1차 심사를 통과한 뒤 발표할 수 있었다. 한해는 "드라이브를 못 가니까 폰 게임으로 비행"이라고 말했지만 반응은 미적지근했다. 이때 키가 비행에서 '주행'을 끌어냈다. 키가 모든 스포트라이트를 가져갔다.

붐청이 찬스를 통해 네 글자를 제외하고 모두 맞는다는 걸 확인했다. 1차 시도 이후 네 글자 중 앞 두 글자의 초성을 봤다. 'ㅉㅃ'이 나오자 '짬뽕' '짜빠구리' 등 아무 말이 넘쳐났다. 이때 피오가 무언가 감이 온 듯 시선을 끌었다. 피오는 드라이브를 못 가니까 '찌뿌둥해'일 것으로 추측했다. 들어본 결과 확실히 '찌뿌둥해'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50.77하락 2.5510:37 05/17
  • 코스닥 : 968.25상승 1.5310:37 05/17
  • 원달러 : 1131.30상승 2.710:37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0:37 05/17
  • 금 : 65.26하락 1.310:37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국힘 대행 "백신 스와프 협력 방안 마련 할 것"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김기현 국힘 대행 "백신 스와프 협력 방안 마련 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