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차은우 "최최차차, 신조어 아쉬워…최애도 차은우 되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갈무리 © 뉴스1
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차은우가 '최최차차'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가수 차은우, 문빈과 방송인 장예원, 이혜성이 출연했다.

이날 멤버들은 차은우의 뛰어난 외모에 대한 이야기도 풀어냈다. 이상민은 "예전에 '주먹쥐고 뱃고동'이라는 프로그램이 있었다"라며 "배 타고 고생했던 프로그램인데 병만이는 멸치 털다가 울었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그런데 쟤는 아무리 힘들어도 얼굴은 그대로더라"라며 "그러니깐 보는 사람이 현실감각이 떨어진다"라고 얘기해 눈길을 끌었다.

차은우는 자신을 이용한 신조어인 최최차차(최애는 최애고 차은우는 차은우)에 대해서 "그 말 너무 감사한 말이고 너무 기분이 좋은데 살짝 아쉽기도 하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차은우는 "잘 생각해보면 최애는 따로 있다는 건데 앞으로 최애는 차은우가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