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글인간' 김무성, 아들 고윤에 "장동건처럼 잘생기지도 않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업글인간'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업글인간'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김무성 전 의원이 아들 고윤(본명 김종민)에게 끊임 없이 잔소리 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tvN '업글인간'에는 김무성 전 국회의원 및 아들인 배우 고윤이 출연했다.

김무성 전 의원은 연기 연습하는 아들에게 관심을 가졌다. 고윤은 아버지가 불편한 듯 자동으로 거리를 뒀다. 김무성 전 의원은 고윤에게 사투리를 해보라고 했다. 고윤의 사투리를 들은 김무성 전 의원은 "사투리는 억양이 결정한다"며 직접 시범을 보였다. 김무성 전 의원은 내친김에 고윤과 연기 호흡을 맞췄다.

김무성 전 의원은 고윤에게 "네가 장동건처럼 잘생긴 얼굴도 아니고, 연기력으로 승부를 봐야 한다, 내면에서 우러나오는 연기를 해야지"라고 충고했다. 김 전 의원의 잔소리는 끊이지 않았다. 이를 보던 딘딘은 "아버지랑 대화를 안 할 만하다"고 공감했다. 김무성 전 의원은 고윤이 잘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잔소리하게 된다며 "듣기 싫은 건 다 안다"고 덧붙였다.

고윤은 김무성 전 의원에게 출연 중인 드라마를 봤냐고 물었다. 김무성 전 의원은 시선을 회피했다. 고윤은 "제 드라마는 항상 재미가 없다고 한다, 저도 굳이 봐달라고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다시 보기로 보겠다"는 김무성 전 의원에게 고윤은 우는 연기 모습을 담은 영상을 휴대전화로 보여줬다. 이를 본 김무성 전 의원은 "너 아빠 죽을 때 이렇게 울 거냐"고 묻곤 칭찬 대신 잔소리를 쏟아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