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브레이브걸스 "과거 용감한형제가 1년 동안 생활비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전지적 참견 시점' © 뉴스1
MBC '전지적 참견 시점'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용감한 형제가 생활비를 지원해줬던 사연을 털어놨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새로운 숙소로 이사를 가기 위해 짐 정리를 하는 브레이브걸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브레이브걸스는 역주행 후 처음으로 용감한 형제를 만나 그간 느꼈던 마음에 대해 털어놓는 시간을 가졌다. 민영은 용감한 형제에게 "저희가 정리를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대표님에게 길게 편지를 보낸 것을 기억하시나요"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유정은 "생활비가 없어서 고민을 했던 적도 있었다"라며 "그러니깐 대표님이 '내가 생활비 줄테니깐 너무 걱정하지 말아라'라고 개인 돈으로 생활비를 지원해주셨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렇게 1년 정도 지원해주셨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5:30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5:30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5:30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5:30 06/17
  • 금 : 72.78상승 0.9915:30 06/17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