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뮤 수현 "1년 전까지 '은퇴'를 입에 달고 살았다" 고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악뮤 수현/ JTBC '독립만세' 제공 © 뉴스1
악뮤 수현/ JTBC '독립만세'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AKMU(악뮤) 수현이 은퇴를 고민한 적이 있다고 밝힌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불면증 타파 모임을 결성한 AKMU 수현과 송은이, 재재의 에피소드가 펼쳐진다. 특히 은퇴까지 생각했다는 수현의 충격 발언이 예고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송은이, 수현, 재재는 코미디언이자 트레이너로 활동 중인 김혜선과 함께 매운맛 '기절각 운동'으로 불면증 퇴치에 나선다. 무아지경인 김혜선과 달리 세 사람은 고난도 안무와 높은 운동 강도를 따라가지 못하고 급격한 체력 저하를 보인다. 심지어 하드 트레이닝에 지쳐 창문, 현관문으로 탈출을 감행하기까지 했다고 해 본방사수 욕구를 끌어올리고 있다.

또한 불면증 타파 모임 멤버들은 각자의 고민 해소법을 공유하며 진솔한 이야기를 꺼낸다. 스케줄에 대한 심리적인 부담감으로 잠을 이루지 못하는 수현은 "최근 1년 동안 제가 진짜 하고 싶어서 했던 건 하나도 없는 거 같다"며 지친 마음과 슬럼프를 고백한다.

이에 조언을 얻고자 선배 가수 아이유와 유희열을 찾아갔던 일화도 공개된다. 수현은 자신과 비슷한 시기에 슬럼프를 겪었던 아이유의 말에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을 얻게 됐다고.

더불어 수현은 "1년 전까지만 해도 은퇴를 입에 달고 살았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음악에 흥미를 잃었던 당시 그녀에게 위안이 되어준 유희열의 진심이 담긴 이야기는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독립만세'는 19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