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도엽, KPGA 개막전 우승…2년 9개월 만에 정상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 우승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도엽이 18일 강원도 오크벨리CC에서 열린 제16회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 FR 7번 홀에서 아이언 티샷하고 있다. (KPGA 제공) 2021.4.18/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문도엽이 18일 강원도 오크벨리CC에서 열린 제16회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 FR 7번 홀에서 아이언 티샷하고 있다. (KPGA 제공) 2021.4.18/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문도엽(30?DB손해보험)이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2021시즌 개막전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총상금 7억원)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문도엽은 18일 강원도 원주의 오크밸리 컨트리클럽 오크 메이플코스(파72?7121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2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쳤다.

최종합계 11언더파 277타를 기록한 문도엽은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이로써 문도엽은 지난 2018년 7월 KPGA 선수권대회 이후 약 2년 9개월 만에 정상에 오르며 통산 두 번째 우승을 기록했다.

3라운드에 단독 선두에 오른 문도엽은 대회 마지막 날 1번홀에서 경기를 시작, 2번홀(파5)과 4번홀(파5)에서 버디를 잡아냈다.

이후 8번홀(파4)과 14번홀(파4)에서 보기를 범했지만 15번홀(파5)에서 다시 한 타를 줄이면서 선두를 지켰다.

KPGA 코리안투어 프로 신분 최연소 우승(18세 21일) 기록 보유자 김주형(19·CJ대한통운)은 1언더파 71타를 쳐 합계 8언더파 280타를 기록, 단독 2위에 올랐다. 김주형은 지난해에도 개막전인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지난해 KPGA 코리안투어 대상과 상금왕을 차지한 김태훈(36?비즈플레이)은 합계 286타로 공동 10위를 마크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8.71하락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