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도경완♥장윤정 눈물의 하차 "아이들 사랑해주셔서 감사"(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캡처 © 뉴스1
KBS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도경완 가족이 '슈돌'에서 하차했다.

18일 밤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78회는 '너를 만난 건 신의 한 수야'라는 부제로 꾸며졌다.

도플갱어(도경완) 가족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도경완과 연우, 하영은 함께 류수영표 샌드위치를 만들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도경완은 곧 학교에 들어갈 연우에게 자전거를 가르쳐주었다. 몇 번이나 넘어질 뻔한 위기가 있었지만, 도경완이 꼭 붙잡고 있었다. 도경완은 "자전거를 배우면서 한 번도 안 넘어지는 사람은 없다. 넘어져야 배울 수 있는 것이다"라며 연우의 도전을 응원했다.

도플갱어 가족의 마지막 이야기를 위해, 아내 장윤정이 촬영장을 방문했다. 연우와 하영의 탄생과 육아까지, 도플갱어 가족의 사진이 가득 전시된 스튜디오에서 장윤정은 감상에 젖었다.

장윤정은 도경완과 함께 '슈돌' 영상을 봤다. 2014년 연우가 태어나던 날, 두 사람이 함께 아이를 안고 행복을 나눴던 순간, 아들 연우의 한 마디에 감동을 받았던 날이 모두 '슈돌' 영상에 담겨 있었다.

또 둘째 하영을 키우면서 있었던 눈물과 웃음의 에피소드들이 나왔다. 징윤경과 도경완은 방송 비화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장윤정은 도경완에게 꽃다발을 주며 아빠학교 졸업을 축하했다.

장윤정은 마지막으로 "나는 연예인으로 오래 활동하면서 사랑을 받을 때 느낌을 아는데, 아이들이 사랑받는 느낌은 내가 받는 것보다 훨씬 더 크고 더 감사했다"라고 말했다.

도경완은 마지막 인터뷰를 앞두고 눈물이 나 말을 잊지 못했다. 그는 "도플갱어 가족을 그동안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언제 또 셋째로 인사드릴지 모르니 늘 긴장(?)하셔라. 나도 좋은 아빠이자 남편, 방송인으로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했다.

KBS 캡처 © 뉴스1
KBS 캡처 © 뉴스1


한편 이날 새로운 스페셜 가족으로 배우 서효림 부부가 합류했다. 서효림은 잠에서 일어나 아이를 위한 분유를 준비하는 것으로 하루를 시작했다.

정명호 서효림 부부는 지난 2019년 결혼해 지난해 6월 첫딸 조이를 안았다. 정명호는 서효림의 남편이자, 배우 김수미의 아들이다. 현재 식품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정명호는 "우연히 회식자리에서 (서효림을) 만났다. 원래 결혼 생각이 없었는데 효림이를 딱 보는데 연애보다 결혼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서효림도 "남편이 첫만남부터 결혼하자고 했다. 결혼 이야기를 하던 와중에 조이가 찾아왔다"라고 했다.

정명호가 외출하고 난 후 서효림은 방에 들어갔다가 깜짝 놀랐다. 정명호가 침대 위에 꽃다발을 두고 간 것. 서효림은 "조이도 이런 남자와 결혼해야 해"라며 감동을 받은 모습이었다.

정명호가 돌아와 서효림과 육아 배턴터치를 했다. 정명호는 나름대로 아이를 살뜰하게 챙겼지만, 조이는 엄마가 있을 때와 텐션이 너무도 달랐다. 육아 지원군으로 김수미가 찾아왔다. 김수미는 아이를 돌보면서 기뻐했지만, 이내 "못 하겠다. 그만 가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2.33상승 37.8110:56 05/18
  • 코스닥 : 967.93상승 5.4310:56 05/18
  • 원달러 : 1132.80하락 210:56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0:56 05/18
  • 금 : 67.17상승 1.9110:56 05/18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토요타코리아, 2022년형 뉴 캠리 공개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윤호중'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