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서울숲서 친환경 에코존 조성… “전국으로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성동구 서울숲에서 진행된 에코존 행사에 참석한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오른쪽)과 이한아 서울그린트러스트 사무처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신한카드
서울 성동구 서울숲에서 진행된 에코존 행사에 참석한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오른쪽)과 이한아 서울그린트러스트 사무처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서울시 생활권 녹지를 보존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만드는 비영리 재단법인 서울그린트러스트와 함께 서울숲 공원에 에코존(ECO Zone)을 조성했다고 19일 밝혔다.

에코존은 신한카드의 딥에코(Deep ECO) 카드를 사용하며 친환경 생활을 실천하는 그린 컨슈머(green consumer)가 적립한 에코(ECO) 기부 포인트와 신한카드가 기부하는 그린 캠페인 기금을 활용해 도심 안에 건강한 공원을 만드는 신한카드의 지속가능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프로젝트다.

에코 기부 포인트는 신한카드가 2019년 10월 출시한 딥에코 카드로 사용 시 적립되는 포인트로 1000포인트 이상 적립하면 매월 서울그린트러스트에 기부돼 에코존 조성에 쓰인다. 특히 지난해 시행한 전기차 판매 시 일정금액을 기부하는 그린 모빌리티 캠페인에서도 이번 서울숲 에코존 재원을 조성했다.

서울 성동구에 위치한 서울숲에서 진행된 이번 에코존 행사에는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과 이한아 서울그린트러스트 사무처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에 개장한 1호 에코존은 서울숲 공원 내 ‘사색의 길’부터 ‘가족 마당’까지 약 1300㎡에 걸쳐 선형녹지로 조성됐으며 자생 수종 중에서도 특히 공기정화 효과가 탁월한 수종들로 구성했다.

신한카드는 서울숲 에코존을 시작으로 향후 지역별로 필요한 기능에 맞는 에코존을 지속적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전국 단위로 도심 내 공원을 지속적으로 조성하는 에코존 프로젝트가 친환경 공원 운영 모델로 자리잡고 고객들의 친환경 라이프와 함께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1.87상승 29.7613:17 05/14
  • 코스닥 : 963.97상승 12.213:17 05/14
  • 원달러 : 1130.10상승 0.813:17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3:17 05/14
  • 금 : 66.56상승 1.0213:17 05/14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들어서는 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발언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