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 알린 리디아 고… 시즌 상금 랭킹 1위 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리디아 고(24‧뉴질랜드)가 지난 18일(한국시각) 미국 하와이주 오하우섬 카폴레이 카폴레이 골프클럽(파72‧6563야드)에서 열린 롯데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에서 합계 28언더파 260타로 우승했다. 이로써 리디아 고는 2018년 4월 메디힐 챔피언십 우승 이후 3년 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로이터
리디아 고(24‧뉴질랜드)가 지난 18일(한국시각) 미국 하와이주 오하우섬 카폴레이 카폴레이 골프클럽(파72‧6563야드)에서 열린 롯데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에서 합계 28언더파 260타로 우승했다. 이로써 리디아 고는 2018년 4월 메디힐 챔피언십 우승 이후 3년 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로이터
2012년 15세의 나이로 혜성처럼 등장했던 ‘골프 천재 소녀’가 부활했다. 리디아 고(24‧뉴질랜드)는 3년 만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정상에 올랐다. 이번 우승으로 상금 랭킹 1위로 올라섰다. 

리디아 고는 지난 18일(한국시각) 미국 하와이주 오하우섬 카폴레이 카폴레이 골프클럽(파72‧6563야드)에서 열린 롯데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에 참가해 합계 28언더파 260타로 우승했다. 2018년 4월 메디힐 챔피언십 우승 이후 3년 만이다. 개인 통산 16번째 투어 정상에 올랐다.

2012년 15세의 나이로 리디아 고는 LPGA 투어 첫 승을 올렸다. 특히 지난 2016년까지 10대에만 통산 14승을 달성해 '천재 소녀'로 떠올랐다. 하지만 20대에 접어들면서 부진에 빠졌다. 이번 우승 이전까지 20대에 거둔 우승은 지난 메디힐 챔피언십이 유일하다.

지난 시즌부터 서서히 기량을 회복한 리디아 고는 올시즌 초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번 대회 전까지 총 4개 대회에 출전해 3번이나 톱10 진입에 성공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2라운드부터 4라운드까지 보기 없이 버디만 기록했다. 이 같은 활약에 힘입어 리디아 고는 우승 상금 30만달러(약 3억3500만원)를 챙겼다. 시즌 총 상금은 79만1944달러(약 8억8460만원)로 이 부문 1위에 올랐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