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렉키로나주 성과가 관건"… 셀트리온, 1분기 무난한 실적 예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셀트리온이 올해 무난한 실적이 예상되는 가운데 렉키로나주가 실적의 핵심이 될 것이란 분석이다./사진=뉴스1
셀트리온이 올해 무난한 실적이 예상되는 가운데 렉키로나주가 실적의 핵심이 될 것이란 분석이다./사진=뉴스1
셀트리온이 올해 무난한 실적이 예상되는 가운데 렉키로나주 성과가 실적의 핵심이 될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신한금융투자는 19일 셀트리온에 대해 렉키로나주에 대해 실적은 무난한 수준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목표주가는 기존 36만원을 유지했으며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셀트리온의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9.7% 증가한 4836억원을, 영업이익은 48.9% 증가한 179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시장 전망치(컨센서스)인 매출액 5110억원, 영업이익 1914억원에 부합하는 무난한 실적이다.

이동건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올해 1분기 중 공시된 셀트리온헬스케어향 바이오시밀러 및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렉키로나’의 공급 계약은 총 2건이며 합산 계약 금액은 2896억원이었다"며 "렉키로나는 3월 말 유럽의약품청(EMA)으로부터 품목허가 전 사용 권고 의견을 획득했으며 3분기부터 셀트리온헬스케어를 통한 본격적인 유럽 시장 진출이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먼저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공급이 공시를 통해 처음으로 확인됐다"며 "1분기에는 초기 물량인 169억원 규모의 매출이 기대되며 연간으로는 5235억원의 매출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이어 "램시마 등 주력 바이오시밀러 품목들의 유럽 및 미국에서의 성과는 고무적이며 안정적 성장세는 지속될 전망"이라면서도 "바이오시밀러 ‘램시마SC’의 경우 공급이 거의 이뤄지지 않았으며 올해 관련 매출액이 전년 대비 약 50% 감소한 2657억원으로 추정돼 렉키로나의 성과가 회사의 실적 및 주가의 핵심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