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의 메일 보내주세요" 함소원, 단톡방 여론작업 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함소원이 단톡방을 통해 자신에게 불리한 기사를 작성하지 못하도록 여론전을 펼쳤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함소원이 단톡방을 통해 자신에게 불리한 기사를 작성하지 못하도록 여론전을 펼쳤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단톡방을 통해 자신에게 불리한 기사를 작성하지 못하도록 여론전을 펼쳤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19일 디스패치는 함소원과 팬들로 구성된 단톡방 내용 일부를 공개했다. 함소원은 자신을 비판한 매체를 언급한 뒤 “A기자에게 이메일 보내주시면 감사하겠다”, “B기자는 저를 너무 나쁜 사람으로 매도했네요”, “C기자(유튜브) 신고 좀 많이 해주세요. 저 때문에 클릭수 올려서 돈 버시면서”라고 요구했다.

홈쇼핑 방송에서 자진 하차했지만 단톡방에서는 억울함을 드러냈다. 이에 팬들은 홈쇼핑 고객센터에 항의했다.

팬들은 “저도 방금 전화해서 공손히 팩트만 남기고 왔어요. 함소원님 없으면 제품 살 이유도 없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도착하자마자 홈쇼핑에 전화했어요”, “홈쇼핑에 전화해서 소원언니 방송 나올 수 있게 해달라고 하면 되는 건가요?”라고 했다. 이에 함소원은 “감사합니다”라고 했다.

또 청와대 국민청원에 게재된 ‘함소원에 대한 마녀사냥을 멈춰달라’는 게시글을 함소원이 직접 공유하며 동의를 유도했다는 의혹도 받는다.

함소원은 당시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해당 청원 관련 감사 인사를 전한 바 있다.

단톡방에 포함됐던 한 팬은 “함소원이 좋아서 참여했지만 (단톡방이) 점점 변질되는 느낌”이라며 “반성은 없고 억울하다는 말만 한다. 팬들을 이용해 하며 기자를 압박하고 여론을 바꾸려고 한다. 지금 필요한 건 진정성 있는 사과다”라고 꼬집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7.37상승 20.1718:01 05/04
  • 코스닥 : 967.20상승 5.3918:01 05/04
  • 원달러 : 1122.60하락 1.418:01 05/04
  • 두바이유 : 보합 018:01 05/04
  • 금 : 64.38하락 0.8918:01 05/04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윤호중 원내대표 '첫 상견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현황보고, 의견 나누는 금융위·기재부
  • [머니S포토]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 "청년일자리 확대 집중"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