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질산 설비 40만톤 증설… 1900억 투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화 질산 활용 계획. /사진=한화
한화 질산 활용 계획. /사진=한화
한화가 현재 12만톤 규모의 질산 생산 규모를 52만톤으로 늘린다. 이를 바탕으로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 이후 관심이 커진 반도체 세정제 등 정밀화학분야로의 사업 전환도 본격화한다는 전략이다. 

한화 글로벌 부문은 오는 2023년까지 총 1900억원을 투자해 전남 여수산업단지에 질산 공장을 건설한다고 19일 밝혔다.

공장이 완공되면 한화의 질산 생산량은 40만톤이 증설돼 총 52만톤으로 크게 늘어난다. 이 가운데 39만톤은 자체 소비용 물량뿐만 아니라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증착 및 세정용 소재로 활용된다. 

한화 측은 “단순히 생산량만 늘어나는게 아니라 정밀화학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솔루션은 지난 3월30일 1600억원을 투자해 연 18만톤의 DNT(질산유도품)를 생산하는 공장 설립 계획을 발표했다. 18만톤의 DNT를 제조할 경우 연 13만톤의 질산이 필요하다.

질산과 톨루엔의 화학 반응으로 생산하는 DNT는 가구 내장재, 자동차 시트의 폴리우레탄 제조에 사용되는 TDI(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의 원료이다. 

한화와 한화솔루션은 이번 투자로 ‘질산-DNT-TDI’로 이어지는 질산 밸류체인을 구축해 수익성을 키울 수 있게 됐다. 향후에는 질산을 활용한 고성능 복합소재 등의 생산에도 나설 예정이다.

글로벌 질산 시장은 지난해 약 7500만톤이다. 금액 기준으로는 240억달러(약 27조원)에 이른다. 한화는 국내 질산 및 질산 유도체 시장을 넘어 중국, 태국 등 아시아 시장도 공략할 계획이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