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신곡] 뉴이스트, 낭만 가득 '인사이드 아웃'으로 만들 '뉴 웨이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사이드 아웃' 뮤직비디오 캡처 © 뉴스1
'인사이드 아웃' 뮤직비디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보이그룹 뉴이스트(NU'EST)가 신곡 '인사이드 아웃'(INSIDE OUT)으로 트렌디한 음악 세계를 더 확고히 했다.

뉴이스트는 1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 정규 2집 '로맨티사이즈'(Romanticize)를 공개했다. '실제보다 더 낭만적으로(근사하게) 만들다'라는 사전적 의미를 지니고 있는 앨범명답게, 뉴이스트는 팀만의 색채로 풀어낸 다채로운 낭만을 정규 2집에 담아냈다.

타이틀곡 '인사이드 아웃'은 이러한 뉴이스트의 색다른 변화가 묻어난 곡이다. 곡을 재생하면 칠 하우스(Chill House) 장르를 기반으로 한 미니멀한 트랙 사운드가 귀에 맴돈다. 트렌디한 음악을 선보이는 뉴이스트의 정체성을 강화하면서도 이들의 진화한 변화도 알게 한다. 특히 멤버 백호와 JR이 곡 작업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노랫말을 통해서는 이별을 앞두고 아무렇지 않은 척했으나 상대와 함께 하고 싶어 하는 자신의 본심을 깨닫고 나만을 기다려주고 있을 상대에게 달려가는 모습을 그려냈다. 섬세한 감정의 변화를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후반부의 '아직도 나는 너야 내 팔을 끌어당겨 끝없는 시간으로 날 안아', '나에겐 너뿐이야'란 부분은 노래에 벅찬 감정을 더한다.

퍼포먼스 역시 뉴이스트의 곡에서 빼놓을 수 없는 부분이다. '인사이드 아웃'에서 뉴이스트는 리드미컬한 곡에 어울리는 감각적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공개된 뮤직비디오 속 멤버들은 절도 있는 군무를 기반으로 한 세련된 무드의 춤으로 전체적인 완성도를 높였다.

'로맨티사이즈'에는 '인사이드 아웃' 외에도 다양한 곡이 수록됐다. '낭만'을 직관적으로 느낄 수 있는 사랑이라는 소재를 바탕으로 한 '드레스'(DRESS), '돈트 워너 고'(DON’T WANNA GO)와 '블랙'(BLACK), '드라이브'(DRIVE) 등에서는 다양한 장르로 확장된 뉴이스트의 음악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각자 솔로곡을 통해서는 뉴이스트 멤버들이 느낀 각기 다른 낭만의 순간에 대해 직접 메시지를 전달했다. 민현은 '이어폰'(EARPHONE), 백호는 '니드 잇'(NEED IT), JR은 '둠 둠'(DOOM DOOM), 렌은 '로켓 로켓'(ROCKET ROCKET), 아론은 '않아' 등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표현해내 이들의 성장을 알 수 있게 한다.

낭만을 소재로 한 '인사이드 아웃'으로 로맨틱한 음악 세계를 구축한 뉴이스트는 K팝 신에 뉴 웨이브(NU'wave)를 불러일으킬 것이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6.59하락 2.7311:20 06/14
  • 코스닥 : 997.96상승 6.8311:20 06/14
  • 원달러 : 1115.70상승 4.911:20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1:20 06/14
  • 금 : 71.18상승 0.4711:20 06/14
  • [머니S포토] 정의당 대선준비단 회의, 의견 나누는 여영국-박원석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주재하는 송영갤 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정의당 대선준비단 회의, 의견 나누는 여영국-박원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