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장애예술인 대중화 지원 '만남이 예술이 되다' 시즌2 론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포스코1%나눔재단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사진=포스코1%나눔재단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포스코1%나눔재단은 지난해 영상 누적 조회 700만회를 기록하며 대중들의 큰 호응을 얻은 '만남이 예술이 되다' 시즌2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지난해 처음 시작된 이 프로그램은 역량 있는 장애예술인과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협업을 통해 장애예술인의 예술적 가치를 대중들에게 널리 알리고자 기획됐다.

장애인의 날을 맞아 이날 첫선을 보이는 시즌2에는 '색(色)을 통해 색(色)다른 예술, 색(色)다른 예술인'이라는 주제로 미술·음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장애예술인들이 참여한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한국장애예술인협회 등의 추천을 받아 장애예술인 12팀(13명)을 선발했고 팀별로 유튜브 크리에이터와의 콜라보 영상과 스토리 영상을 각각 1편씩 제작해 공개한다.

이날 시즌2 티저 영상을 시작으로 오는 5월부터 10월까지 매달 2팀씩 장애예술인 각자의 개성 넘치는 색(色)을 담아 제작하는 24편의 영상이 포스코TV(유튜브)와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개인 채널을 통해 차례로 공개된다.

시즌 1과 시즌 2의 영상은 22일부터 포스코1%나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자료=포스코
/자료=포스코
이번 프로젝트에는 ▲임선균·임제균(플루트·트럼펫 연주자) ▲김지희(기타리스트) ▲김형희(서양화가) ▲강혜라(무용가) ▲김건호(피아니스트) ▲임경식(구필화가) 등 장애예술인 12팀이 참여하고, 이들의 대중화를 지원하기 위해 빅마블·꿀꿀선아 등 11명의 인기 유튜브 크리에이터가 출연한다.

장애예술인과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콜라보 영상뿐 아니라 장애를 극복하고 자신의 분야에서 예술적 가치를 추구하는 장애예술인들의 개별 스토리 영상을 통해 장애에 대한 인식 변화를 끌어내고 대중들에게 색다른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향후 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시즌1·2에 출연한 장애예술인들이 각자의 작품을 활용해 제작하는 굿즈 판매도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 2013년 설립된 포스코1%나눔재단은 포스코와 그룹사·협력사 임직원의 기부 참여와 회사의 매칭그랜트로 운영되는 비영리재단이다. 미래세대 자립, 장애인 맞춤형 편의 증진, 다문화 가족의 건강한 성장과 문화예술을 지원하는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화평
김화평 khp0403@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김화평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7.43상승 5.310:13 06/15
  • 코스닥 : 996.49하락 0.9210:13 06/15
  • 원달러 : 1117.50상승 0.810:13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0:13 06/15
  • 금 : 72.01상승 0.8310:13 06/15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