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지난해 보이스피싱 피해 49억원 예방… “소비자 보호 앞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협중앙회가 지난해 49억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했다. /사진=신협중앙회
신협중앙회가 지난해 49억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했다. /사진=신협중앙회

신협중앙회는 지난해 49억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했다고 20일 밝혔다.

총 예방 건수는 360건으로 보이스피싱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242건·12억2000만원 규모, 전국 95개 지역신협을 통해 118건·37억6000여 만원 규모의 피해를 막았다.

이 같은 성과로 지난해 신협 임직원 101명이 금융감독원과 경찰청, 지역 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수상한 바 있다.

그간 신협은 중앙회와 지역신협 간 상호협력을 통해 2016년부터 2020년까지 최근 5년간 누적 기준 216억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방지했다. 중앙회 차원에서 상시 거래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했고 대면 거래 뿐 아니라 인터넷, 모바일, 텔레뱅킹 거래 시 고액인출 문진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또 모니터링 시스템 기반으로 보이스피싱 발생 가능성이 높은 조합을 선정해 주기적으로 범죄예방 교육을 진행한다.

박용남 신협중앙회 금융소비자보호실장은 “보이스피싱 범죄가 매년 수단과 방법을 바꿔가며 서민자산을 위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예방 교육, 상시 모니터링, 지역신협 간 범죄 사례 공유 등을 통해 보이스피싱을 비롯한 금융 범죄 근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협은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에 앞서 지난 2월 준법지원부문 산하에 금융소비자보호팀을 확대 개편했다. 기존에 중앙회와 전국 878개 회원 조합별로 진행됐던 금융소비자보호 업무를 통합해 전문성을 높일 방침이다.
 

변혜진
변혜진 hyejin8@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변혜진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