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찾아가는 금융규제 샌드박스'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융위, '찾아가는 금융규제 샌드박스' 운영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핀테크지원센터가 찾아가는 금융규제 샌드박스를 운영한다. 이번에는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해 혁신금융 사업자의 애로·건의사항을 청취해 신속히 처리할 방침이다.

20일 금융위에 따르면 ‘찾아가는 금융규제 샌드박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를 고려해 영상회의 등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난 2019년 4월부터 금융규제 샌드박스 제도를 시행해 양적 토대를 갖췄다고 판단된 만큼 규제 개선 노력을 지속하고 디지털 샌드박스 등의 내실화에 힘쓰려는 조치다.

혁신금융 서비스 지정 기업을 대상으로 4월부터 6월까지 현장 소통을 하고 올해 하반기에는 금융회사 운영 핀테크랩(Lab) 대상 현장 소통도 이어간다.

혁신금융 서비스 지정 기업을 대상으로 한 현장 소통은 사전 수요조사를 통해 1차로 선정한 42개 핀테크 기업과 금융회사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현장 소통은 오는 21일부터 6월 2일까지 매주 화·수·목요일에 진행한다. 또 오는 5월20일까지 참여를 원하는 기업에게 추가 신청을 받아 6~7월 중 진행할 예정이다.

금융당국은 ‘찾아가는 금융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애로·건의 사항은 신속히 대응할 방침이다. 현장에서 해결이 가능한 사안은 즉시 처리하고 금융당국 실무부서의 검토가 필요한 과제는 종합적인 검토 후 최대한 이른 시간에 답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7월21일부터 시행하는 금융혁신지원 특별법 개정 내용도 안내할 계획이다. 특별법 개정으로 혁신금융 사업자가 특례기간 만료 3개월 전까지 규제 개선을 요청할 수 있고 정부가 금융 관련 법령 정비를 경정하면 특례기간을 1년6개월 추가로 연장할 수 있다.

금융위 측은 "이번 찾아가는 금융규제 샌드박스에 참여하지 못한 혁신금융 사업자는 오는 5월 20일까지 추가 신청하면 6월 중 제2차 혁신금융사업자 대상 현장소통에 참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