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학동 서당 학폭' 유치원생까지 때려… 피해자 15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엽기적인 폭력행위가 벌어져 충격을 주었던 경남 하동 청학동 '서당'과 교육기관에 대한 관계기관 합동조사 결과 실제 피해 확인 사례는 모두 15건이고 아동학대는 29건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그래픽=뉴시스
엽기적인 폭력행위가 벌어져 충격을 주었던 경남 하동 청학동 '서당'과 교육기관에 대한 관계기관 합동조사 결과 실제 피해 확인 사례는 모두 15건이고 아동학대는 29건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그래픽=뉴시스

경남 하동 청학동 서당에서 엽기적인 폭력행위가 벌어진 가운데 학교폭력 실제 피해 확인 사례는 모두 15건이고 아동학대는 29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20일 하동교육지원청·하동군청·하동경찰서는 '하동 서당 관련 합동조사 결과 발표'를 통해 폭력 피해자는 ▲초등학생 12명 ▲중학생 2명 ▲유치원생 1명 등이며 피해 사례 15건은 모두 학교폭력예방및대책에관한법률에 따라 처리하겠다고 발표했다.

조사는 지난 2일부터 12일까지 서당 거주 121명을 포함해 중·고교생 145명 가운데 130명(서당 106명)에 대해 진행됐다. 나머지 15명은 추후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 2명·교육청 2명·하동군청 3명 등 상담사 7명이 학생을 일대일 심층 면담했다.

아동학대 의심 사례는 29건으로 대부분 서당 관계자들이 입소자를 회초리 등으로 체벌한 내용이다. 조사 결과 ▲상당한 아동학대(회초리 6대 이상 반복적 체벌) 13건 ▲경미한 아동학대(회초리 5대 이하 일시적 체벌) 16건 ▲혐의없음 3건 등으로 분류됐다.

경남교육청은 서당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유관기관이 상설 협의체를 구성해 종합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