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접는 LG전자, 베트남 휴대폰 공장 가전 라인으로 전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전자가 베트남 휴대폰 공장을 가전 라인으로 전환한다. /사진=뉴시스
LG전자가 베트남 휴대폰 공장을 가전 라인으로 전환한다. /사진=뉴시스
모바일 사업 철수를 결정한 LG전자가 베트남 하이퐁에 위치한 스마트폰 공장을 생활가전 생산라인으로 전환한다.

LG전자 베트남법인은 20일 글로벌 뉴스룸을 통해 올해 안에 해당 공장의 생산라인을 전환하고 인력 재배치를 완료한 뒤 추가 투자 계획을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정해진 LG전자 베트남법인장은 "스마트폰 생산 중단은 LG전자의 핵심 제품 포트폴리오 구조조정의 일환"이라며 "LG의 모바일 사업 철수는 하이퐁에서의 생산, 사업 활동과 고용자에게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LG전자는 생산라인을 재편하는 한편 생산능력 확대를 준비하고 있다"며 "스마트폰을 대체하기 위해 시장에서 수요가 높은 생활가전 제품을 추가 제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LG전자는 브라질 타우바테 공장에 대해서도 현지 노조와 생산라인 이전 관련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앞서 LG전자는 모바일 부문의 지속적인 적자로 더이상 사업 경쟁력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판단 아래 지난 5일 이사회에서 사업 철수를 결정했다. 종료일은 오는 7월 31일자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