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하하 "♥별 넷째 원해… 정관수술 원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하가 아내 별이 넷째를 바란다고 고백했다. /사진=tvN 방송캡처
하하가 아내 별이 넷째를 바란다고 고백했다. /사진=tvN 방송캡처

가수 하하가 아내 별이 넷째를 바란다고 고백했다. 지난 20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온앤오프'에선 김종국과 함께 성시경의 집에 놀러 간 하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하하는 아내인 가수 별에게 전략적으로 접근, 결혼에 골인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별이) 적어도 날 배신하지 않을 거라는 믿음이 있었다"라고 털어놨다.

하하는 "(아내한테) 듣고 되게 충격받았던 게 '남편이 날 불꽃처럼 사랑해서 결혼한 건 아니다, 타이밍이 맞았다' 하더라"라며 "함께 마음먹고 같이 살다 보니까 날마다 사랑이 더 커졌다"라고 말했다.

하하는 갑자기 "난 내가 뜨겁다는 걸 증명했어. 난 애가 셋이야"라고 해 폭소를 유발했다. 셋째 아이도 자신이 정확하게 계획해서 만들었다고 주장해 웃음을 샀다.

특히 하하는 "여기서 처음 얘기하는 건데"라더니 "고은이(별)가 넷째 갖자는 얘기를 한 거야. 궁금하다고"라는 깜짝 고백을 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옆에 있던 김종국이 "근데 너 묶지 않았어?"라고 물어 하하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하하는 "나는 아내를 위해 묶고 싶다. 걔 인생 살아야지"라고 털어놨다.

이를 지켜보던 성시경은 별이 대단하다며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오래 전부터 후배 가수로만 봤었는데 어느덧 세 아이의 엄마가 됐다는 것. 하하는 "아이를 셋 낳는 거 보고 정말 어머니의 위대함을 느꼈다"라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1.86상승 29.7514:00 05/14
  • 코스닥 : 963.17상승 11.414:00 05/14
  • 원달러 : 1130.60상승 1.314:00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4:00 05/14
  • 금 : 66.56상승 1.0214:00 05/14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들어서는 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발언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