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코퍼레이션, 사명변경 후 첫 회사채 수요예측 흥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CI=현대코퍼레이션
/CI=현대코퍼레이션
사명변경 이후 첫 회사채 발행에 나선 현대코퍼레이션(옛 현대종합상사)이 1660억원이 넘는 돈을 끌어모으며 수요예측 흥행에 성공했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20일 현대코퍼레이션은 오는 27일 3년물 300억원의 회사채를 발행하기 위해 수요예측을 진행했고 5배가 넘는 1660억원의 자금이 몰렸다.

현대코퍼레이션은 지난해 10월에도 500억원의 회사채를 발행한 바 있다. 당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투자심리가 위축된 상황임에도 모집액 500억원의 약 3배에 달하는 1300억원의 주문이 몰렸다.

현대코퍼레이션은 이번에 동일등급(신용등급 A-)의 민평금리에 최대 0.4%까지 가산한 금리를 제시했으나 수요예측에서 투자자들은 오히려 동일등급 민평금리보다 낮은 수준으로 모집물량을 채웠다.

현대코퍼레이션 관계자는 "사명변경 이후 기존 사업의 틀에서 벗어나 신사업 확장 및 사업 다각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것을 투자자들이 알아본 것 같다"면서 "이에 따라 최대 500억원까지 증액하는 것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회사채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은 올해 만기가 돌아오는 회사채 차환자금과 운영자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김화평
김화평 khp0403@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김화평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