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7 외교장관 회의에 한국 초대받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7 외교장관 회의에 한국이 초청받았다. G7 정상회의에도 문재인 대통령이 초청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G7 외교장관 회의에 한국이 초청받았다. G7 정상회의에도 문재인 대통령이 초청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다음 달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G7 외교장관 회의에 한국도 초청받았다.

20일(현지시각) 영국 외교·영연방·개발부(FCDO)는 보도자료에서 "5월 3~5일 런던에서 G7 외교·개발장관 회의를 대면으로 개최한다"면서 "이번 회의에는 G7과 유럽연합(EU) 외에 한국·인도·호주·남아프리카공화국의 외교장관 및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사무총장이 게스트로 초대됐다"고 밝혔다.

영국 외교부는 게스트 국가들의 참석이 이번 회의에 보다 확장된 경험과 지리적 대표성을 부여하고 인도·태평양 지역의 중요성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올해 G7 정상회의 의장국인 영국은 오는 6월 11~13일 대면으로 열리는 G7 정상회의에도 문재인 대통령,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 시릴 라마포사 남아공 대통령을 게스트로 초청했다. G7은 미국·독일·영국·프랑스·캐나다·이탈리아·일본이 포함돼 있다.

도미닉 랍 영국 FCDO 장관은 "G7 외교·개발장관 회의는 세계 최대 민주주의 국가들이 백신에 대한 공평한 접근을 보장하고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에서 더 잘 회복하며 최빈국 여아들에게 평등한 교육 기회를 지원하면서 기후변화에 맞서 싸울 야심 찬 조치에 합의하기 위해 머리를 맞대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때문에 화상으로 진행됐던 G7 외교장관 회의가 대면으로 진행되는 건 2년 만이다. 마지막 G7 외교장관 대면 회의는 2019년 4월 프랑스 디나르에서 열렸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5.81상승 8.4409:30 05/06
  • 코스닥 : 968.77상승 1.5709:30 05/06
  • 원달러 : 1126.00상승 3.409:30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09:30 05/06
  • 금 : 67.76상승 3.3809:30 05/06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강연하는 유승민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윤호중 원내대표 '첫 상견례'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