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유진, OCN '다크홀' 주연 캐스팅… 치매 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고등학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유진이 '다크홀'에 주연으로 발탁됐다.
오유진, OCN '다크홀' 주연 캐스팅… 치매 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고등학생

오유진 측은 21일 " 오유진이 OCN 새 오리지널 '다크홀'에서 주인공 한동림 역에 캐스팅돼 최근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다크홀'은 싱크홀에서 나온 검은 연기를 마신 변종 인간들, 그 사이에 살아 남은 자들의 처절한 생존기를 그린 변종 인간 서바이벌 드라마다.

영화 '더 폰'을 통해 충격과 반전으로 가득 찬 추격 스릴러의 진수를 보여준 김봉주 감독, 2019 OCN 최고의 화제작 '타인은 지옥이다'로 간담이 서늘한 서스펜스를 선사한 정이도 작가가 함께 한다.

오유진이 연기할 한동림은 치매에 걸린 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무지고 학생이다. 지적장애가 있는 부모가 사고로 세상을 떠난 후 힘없는 자신을 이용하려는 사람들 속에서 무너지지 않기 위해 사력을 다하고 있다.

오유진은 "평소 OCN 드라마의 열혈 팬인데, OCN 작품을 기다려온 입장에서 이렇게 좋은 역할로 참여할 수 있게 돼 영광이고 기쁘다"라며 '다크홀'에 캐스팅된 소감을 전했다. 이어 "시청자 여러분이 작품에 잘 몰입 하실 수 있도록 캐릭터를 열심히 연구하고 준비했으니 첫 방송에 많은 사랑과 관심을 부탁드린다"라는 당부를 덧붙였다.

오유진은 '바람이, 바람이 되어'와 '안녕 나의 봄날', '이 세상 오직 하나뿐인 너의 편', '선물' 등 단편영화를 통해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으며, 주연으로 참여한 '나의 여자친구'가 서울국제 초 단편영화제 국내경쟁 후보에 선정된 바 있다.

영화 외에도 웹 드라마 '연애공감'을 비롯해 tvN '방법', MBC '그 남자의 기억법'에 이어 최근 방송을 마친 tvN '여신강림'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한편 오유진이 첫 주연작으로 참여한 '다크홀'은 4월30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OCN과 tvN에서 동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