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권 1·2등 동시 당첨자 "꿈에 ○○○○ 나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연금복권720+ 47·48회차에서 1·2등 동시 당첨자들이 나왔다. /사진=동행복권
연금복권720+ 47·48회차에서 1·2등 동시 당첨자들이 나왔다. /사진=동행복권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은 연금복권720+ 47·48회차 1·2등 동시 당첨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지난달 25일 47회 당첨자 A씨는 평소 로또복권과 연금복권을 매주 5000원 구매했다.

A씨는 "아내가 화장실에서 물을 내렸지만 오물이 내려가지 않는 꿈과, 깨끗한 바닷물에 싱싱한 갑오징어가 많이 있어 쓸어 담는 좋은 꿈을 꿨다고 했다"며 "지금까지 착하게 잘 살아와서 당첨의 행운이 찾아온 것 같다. 당첨금은 딸아이의 수술비로 쓰고 부모님께 용돈도 드릴 것이다"라고 말했다.

지난 1일 추첨한 48회 1·2등 당첨자 B씨는 판매점주가 주는 복권을 사거나 좋아하는 숫자를 끝 번호로 선택해 매주 한 번씩 로또복권과 연금복권을 구매했다고 밝혔다. B씨는 "1등에 당첨된 것을 확인한 순간 3년 전에 돌아가신 부모님 생각이 많이 나 눈물이 났다"며 "부모님이 주신 선물 같다. 당첨금을 모아 집을 살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금복권 1등은 매달 700만원씩 20년간, 2등은 매달 100만원씩 10년간 당첨금을 받는다.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