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AZ 접종 후 사지마비 여성 지원 방안 검토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아스트라제네카(AZ) 접종 후 사지 마비 증세를 보인 간호조무사에 대한 지원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아스트라제네카(AZ) 접종 후 사지 마비 증세를 보인 간호조무사에 대한 지원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사진=뉴시스
아스트라제네카(AZ)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이후 급성 파종성 뇌 척수염 진단을 받아 사지마비가 됐다는 의심 신고가 접수된 40대 간호조무사의 피해 보상 관련 인과성 검토가 오는 23일 실시된다. 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은 40대 여성 간호조무사에 대해 “지원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지난 20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AZ 백신 접종 후 사지 마비가 온 간호조무사의 남편입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이 올라왔다.

청원자는 아내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한 뒤 사지가 마비됐다고 주장했다. 일주일에 치료비와 간병비가 400만원씩 나오지만 피해 보상 심사 기간이 120일 소요돼 걱정이라고 썼다. 질병관리청과 시청 민원실, 구청 보건소가 서로 민원을 떠넘겼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박영준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 이상반응조사지원팀장은 “접종과의 인과성을 평가하는 피해 조사반 심의는 매주 금요일 열리는데 월요일(20일)까지는 (사지마비 피해) 접수가 되지 않았다”며 “그 이유는 진단명 자체가 추종 진단명이고 1개월 정도 후 확정 진단이 필요했다는 판단”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 20일 해당 사건에 대한 심의 요청이 온 만큼 오는 23일 이 내용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박 팀장은 “지금까지 확인된 조사 결과와 의무 기록, 검사 결과 등을 바탕으로 인과성 평가를 한다”며 “결정이 날 수도 있고 판단을 할 수 없다면 보류 결정을 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조은희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후관리반장은 “2월26일 백신 접종을 시작해 보상 신청이 4월 중순부터 들어왔다”며 “사지마비 관련된 분은 피해 조사반 결정과 일정 기준의 서류 제출이 가능하다면 27일 같이 논의하는데그렇지 않으면 논의가 어렵다”고 말했다.

오는 27일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첫 피해보상심의위원회가 열리는 날이다.

피해 조사반 심의에서 백신 접종과 이상반응 사이에 인과성이 인정되지 않더라도 피해 보상 신청은 가능하다. 다만 피해보상심의위원회에서도 피해조사반과 비슷한 기준으로 심의하기 때문에 피해조사반에서 인과성이 인정되지 않으면 피해보상심의위원회에서 기존 결정을 뒤바꾸는 것은 쉽지 않다.

박 팀장은 이상반응 입증 방식에 대해 “인과성에 대한 입증 책임은 방역 당국에서 하고 있다”며 “신청자나 개인이 입증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국내에서 예방접종과 이상반응 사이에 인과성이 인정된 사례는 총 7건이다.

이와 관련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21일 서면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해당 간호조무사와 가족에게 위로를 전하며 지원방안 검토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간호조무사의 안타까운 상황에 따뜻한 위로가 필요하다”며 “(문 대통령이)관계 당국에서 직접 찾아가서 상황을 살피고 어려움을 덜어드리라고 당부했다”고 말했다.

이어 “의학적 인과관계 규명에는 시간이 걸리겠지만 그와 별도로 의료보호제도에 따라 할 수 있는 치료비 지원 등 도움이 될 수 있는 조치들이 신속하게 취해지도록 세심하게 살피라는 주문도 했다”고 강조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0.40하락 18.2811:26 06/17
  • 코스닥 : 1004.46상승 5.9711:26 06/17
  • 원달러 : 1128.50상승 11.311:26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1:26 06/17
  • 금 : 72.78상승 0.9911:26 06/17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