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가는 'K-콘텐츠'… 카카오엔터·네이버웹툰 美상장 가능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1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박상진 네이버 최고재무책임자(CFO)가 네이버웹툰의 미국 증시 기업공개(IPO) 가능성에 대해 언급했다./사진=네이버
21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박상진 네이버 최고재무책임자(CFO)가 네이버웹툰의 미국 증시 기업공개(IPO) 가능성에 대해 언급했다./사진=네이버
네이버웹툰이 카카오엔터테인먼트에 이어 미국 상장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미 증시에 상장한 쿠팡을 반면교사로 삼아 굴지의 국내 IP(지적재산) 기업들의 글로벌 보폭이 빨라지는 모습이다. 

21일 블룸버그통신은 박상진 네이버 최고재무책임자(CFO)와의 인터뷰 보도를 통해 네이버웹툰의 미국 증시 기업공개(IPO) 가능성을 언급했다. 

박상진 CFO는 블룸버그와 인터뷰에서 "성장하기 위해서는 세계로 가는 것이 불가피하다"며 "이를 위해 달러화 채권의 추가 발행을 고려하고 있으며 네이버웹툰의 미국 증시 기업공개(IPO) 가능성도 보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네이버웹툰은 지난해 12월 한국에 있던 본사를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이전, 세계 최대 웹소설 플랫폼인 캐나다의 '왓패드'를 인수하고 스페인 전자상거래 업체 '왈라팝'에 투자하며 글로벌 해외 시장 공략에 주목하고 있는 상황이다.

박 CFO는 미국 내 사업이 좀 더 안착하고 미국 투자자들에게 알려지면 상장을 검토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역시 내년 뉴욕 증시 상장 가능성을 밝힌 바 있다. 

이진수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대표는 지난 12일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쿠팡의 성공은 카카오엔터와 같이 글로벌 성장 잠재력을 보유한 기업이 이전보다 훨씬 더 높은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다는 희망을 보여줬다"며 "내년 미국에서 기업공개를 계획 중"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웹툰과 웹소설을 비롯해 영화, 음악, 영상 등 카카오엔터의 기업 가치가 178억 달러(약 20조원)를 넘어설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들이 미국 증시 입성 카드를 만지작거리는 사이 관련주로 묶이는 종목들도 오름세를 보이며 거래를 끝냈다. 

네이버웹툰을 보기 위한 '쿠키오븐'을 운영 중인 엔비티는 21일 코스닥시장에서 전 거래일 대비 2650원(10.54%) 뛰어오르며 2만7800원에 거래를 끝냈고,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등을 통해 웹소설, 웹툰 콘텐츠를 공급하는 디앤씨미디어는 전 거래일 대비 800원(1.68%) 오른 4만8500원에 장을 마쳤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5:32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5:32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5:32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5:32 05/11
  • 금 : 66.74상승 0.8415:32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