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질 논란 'KT 10기가 인터넷' 실태점검 받는다… 과기부-방통위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T유튜버 잇섭이 KT 10기가인터넷 품질 문제를 제기한 영상 화면 /사진=유튜브 캡처
IT유튜버 잇섭이 KT 10기가인터넷 품질 문제를 제기한 영상 화면 /사진=유튜브 캡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방송통신위원회는 최근 발생한 KT ‘10기가(Giga) 인터넷’ 서비스 품질 저하 관련 사실 확인을 위한 실태점검을 공동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방통위는 통신사의 고의적인 인터넷 속도 저하 및 이용약관에 따른 보상, 인터넷 설치 시 절차 등에 대해 전기통신사업법상 금지행위 위반 여부를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는 국내현황 및 해외사례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이용약관에 대한 제도개선도 병행 추진하기로 했다.

이날 KT는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10기가 인터넷 품질 관련 사과의 말씀’이라는 제목의 사과문을 게재했다. KT에 따르면 ‘10기가 인터넷’ 장비 증설과 교체 등 작업 중 고객 속도 정보의 설정에 오류가 있었음이 확인됐다. 전체 ‘10기가 인터넷’ 이용 고객 대상 조사를 진행해 총 24명의 고객정보 오류를 확인하고 수정 조치했다. 해당 고객에게는 개별 안내로 사과와 함께 정해진 기준에 따른 요금 감면을 제공할 계획이다.

KT ‘10기가 인터넷’ 품질 문제는 IT 전문 유튜버 잇섭(ITSub)의 고발로 수면 위에 올랐다. 지난 17일 유튜브를 통해 월 이용료 8만8000원인 10기가 인터넷을 쓰고 있음에도 100메가 수준으로 속도가 떨어지는 등 품질 저하를 두 차례 겪었다는 내용의 영상을 올렸다. 고객센터에 연락하면 원격 초기화를 통해 해결됐다는 점에서 사용자가 아니라 KT 측에 문제가 있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이에 KT 측이 해당 영상 삭제 등을 요구하면서 논란이 더 커졌다.

KT는 공지를 통해 “최근 발생한 10기가 인터넷 품질 저하로 인해 불편과 심려를 끼쳐 드려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불편을 겪은 고객을 응대하는 과정에서도 고객 입장을 세심히 살피지 못해 매우 죄송하다”고 밝혔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7.67상승 15.5609:32 05/14
  • 코스닥 : 958.09상승 6.3209:32 05/14
  • 원달러 : 1130.10상승 0.809:32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09:32 05/14
  • 금 : 66.56상승 1.0209:32 05/14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발언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로 첫 출근하는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발언하는 김부겸 신임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