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몬테크리스토' 최여진, 이소연 위협하며 협박…흔들리는 경성환(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 뉴스1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미스 몬테크리스토' 최여진이 이소연을 위협했다.

21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극본 정혜원/연출 박기호)에서는 오하라(최여진 분)의 농간으로 한데 모인 황가흔(고은조, 이소연 분), 차선혁(경성환 분), 오하준(이상보 분), 오하라의 모습이 담겼다.

오하준은 황가흔을 데리고 나가려는 차선혁의 모습에 참지 못하고 황가흔과의 약혼을 발표했다. 이에 오하라가 비소를 지으며 황가흔의 심기를 건드렸다. 결국 황가흔은 자신의 사랑을 운명이라 으스대는 오하라의 모습에 참지 못하고 "고은조 어떻게 죽었어요?"라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으며 몰아붙였다.

결국 오하라는 참지 못하고 자리를 박차고 나갔다. 오하준은 황가흔에게 기회를 달라며 "상처 준 놈 생각 안 나게 하겠다. 차선혁을 말리고 싶어서 그랬다"라고 약혼 발표를 사과했다. 그러나 황가흔은 "나보다 좋은 여자 만날 거다. 기회 달라는 말 못 들은 걸로 하겠다"라고 단호하게 답했다.

주세린(이다해 분)은 지난밤 나욱도(안희성 분)에게 술에 취해 오하라의 지시로 신부파티 때 고은조에게 주스에 약을 타서 죽인 사실을 고백한 기억을 떠올렸다. 나욱도는 주세린과의 데이트를 잊지 않기 위해 모든 상황을 녹음했고, 이에 주세린의 비밀을 알고 충격에 휩싸였다.

오하라가 황가흔을 옥상으로 불러내 목을 조르며 "첫사랑이랑 닮아서 잠깐 흔들린 것뿐이다. 제발 내 가정 좀 흔들지 말아줘. 한 번만 더 흔들어봐 죽여버릴 거다"고 위협했다. 이를 목격한 오하라를 저지해 가까스로 오하라를저지해 상황을 일단락시켰다.

차선혁은 오하라로 인해 다친 황가흔의 모습에 황가흔을 끌어안고 "미안해요. 가은씨 힘들게 해서. 다신 이런 일 안 겪게 할 거다"며 사과했다. 이에 황가흔은 오열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금은화(경숙 분)가 윤초심(이미영 분)을 찾아와 차선혁이 돌아올 수 있도록 설득하라고 명령했다. 이에 격분한 윤초심은 금은화와 사투를 벌이며 차선혁을 돌려보낼 수 없다고 단호하게 응수해 통쾌한 장면을 연출했다.

황가흔이 차선혁에게 자장가를 불러 달라고 요청했고, 그런 두 사람의 모습을 주세린이 목격했다. 주세린을 통해 이를 알게 된 오하준은 황가흔의 눈물을 다정하게 닦아주려는 차선혁에게 주먹을 날리며 "정신 차려라. 너 내 동생 남편이다"라고 경고했다.

한편,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는 믿었던 친구들에게 죽음까지 내몰렸던 한 여인이 복수를 다짐하고 돌아와 송두리째 빼앗긴 인생을 되찾는 드라마로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8:03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8:03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8:0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8:03 05/11
  • 금 : 66.74상승 0.8418:03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