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형종?라모스 홈런' LG, KIA에 7-3 역전승…3연패 탈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트윈스와 KIA타이거즈의 경기 7회말 LG 공격 2사 1, 2루 상황에서 LG 라모스가 홈런을 친 후 김현수의 축하를 받고 있다. 2021.4.21/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2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트윈스와 KIA타이거즈의 경기 7회말 LG 공격 2사 1, 2루 상황에서 LG 라모스가 홈런을 친 후 김현수의 축하를 받고 있다. 2021.4.21/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홈런 2방을 앞세워 역전승, 3연패에서 탈출했다.

LG는 2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 타이거스와의 경기에서 7-3으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LG는 3연패에서 탈출, 9승 6패로 NC 다이노스와 공동 선두를 유지했다. KIA는 7승 8패가 됐다.

LG의 불펜 투수 김윤식은 선발 투수 함덕주에 이어 3회부터 마운드에 올라 2⅔이닝 3피안타 2볼넷 1삼진 1실점을 기록, 올 시즌 두 번째 승리를 챙겼다.

KIA가 1회초 공격에서 선제 득점에 성공했다. 1번타자 최원준이 LG 선발 함덕주를 상대로 3루타를 때렸고 다음 타자 김선빈이 2루수 땅볼로 최원준을 불러들여 선취점을 올렸다.

LG는 1회말 공격에서 바로 동점을 만들었다.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이형종은 1볼1스트라이크인 상황에서 김유신의 직구를 잡아당겨 왼쪽 담장을 넘겼다. 올 시즌 3호 홈런이다.

그러나 KIA는 2회 공격에서 다시 1점을 추가, 리드를 잡았다. 1회 타점을 올린 김선빈이 2사 1, 3루 기회에서 우전 적시타를 때려 추가 득점을 기록했다.

5회초 KIA는 상대 실책으로 얻은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안타를 친 이우성은 도루를 시도하는 과정에서 김윤식 투수의 견제에 걸렸다. 하지만 1루수 로베르토 라모스가 2루로 투구하는 과정에서 실수가 나와 진루에 성공했다. 이후 박찬호의 중전 안타로 이우성이 홈을 밟았다.

그러자 LG도 5회말 KIA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역전에 성공했다. KIA 선발 투수 김유신은 1사 2루 상황에서 홍창기를 투수 앞 땅볼로 유도했다. 하지만 3루 커버에 들어간 김유신이 공을 잡지 못하면서 1사 1, 3루가 됐다. 2사 1루가 될 수 있던 상황이 실책으로 위기로 바뀌었다.

역전 기회를 잡은 LG는 이형종과 김현수가 바뀐 투수 고영창을 상대로 연속 적시타를 때려 3득점, 4-3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리드를 잡은 LG는 7회 로베르트 라모스의 스리런으로 승리를 결정지었다. 2사 1, 2루 상황에서 타석에 오른 라모스는 2볼 2스트라이크 상황에서 커브를 잡아당겨 우월 홈런을 날렸다. 올 시즌 두 번째 홈런이다.

LG는 6회부터 김대유, 송은범, 정우영, 고우석이 1이닝씩을 책임지며 승리를 지켰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