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퍼' 구하는 가출 여중생 성폭행 40대 남성 입건

법원 "주거 일정하고 반성한다" 영장 기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강수련 기자 = 도움을 청하는 가출 여중생에게 접근해 성폭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A씨를 청소년성보호법 위반, 실종아동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중학생 B양이 SNS에 '헬퍼'(가출 10대에게 숙식을 제공하는 사람)를 구한다는 글을 올리자 접근해 자신 소유의 빈 원룸으로 데려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B양 가족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A씨를 17일 체포해 서울북부지법에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주거가 일정한데다 반성하고 있다는 이유로 영장이 기각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관련 피해 사례 등을 보강수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