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마리 토끼 잡은 손흥민…한 시즌 최다 15호골+메이슨 대행에 첫 승

후반 45분 PK 결승골, 토트넘 2-1 역전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흥민이 라이언 메이슨 토트넘 감독대행과 포옹하고 있다. © AFP=뉴스1
손흥민이 라이언 메이슨 토트넘 감독대행과 포옹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토트넘 홋스퍼 공격수 손흥민(29)이 최고의 하루를 보냈다. 리그 15호골로 자신의 한 시즌 EPL 최다골 신기록을 달성했고, 라이언 메이슨 토트넘 감독대행에게 첫 승을 안겼다.

손흥민은 22일 오전 2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9라운드 사우샘프턴과 순연 경기에 선발 출전, 1-1로 팽팽하던 후반 45분 페널티킥 골을 넣었다.

리그 15호골을 터트린 손흥민은 종전 2016-17시즌의 14골을 넘어 자신의 한 시즌 최다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전반을 0-1로 마쳤지만 후반 들어 가레스 베일과 손흥민의 연속골로 2-1 역전승을 거뒀다. 승점 53(15승8무10패)의 토트넘은 6위로 도약했고, 한 경기 덜 치른 4위 첼시(승점 55)와의 격차를 좁혔다.

해리 케인이 발목 부상으로 이탈한 토트넘은 이날 4-3-3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손흥민은 루카스 모우라, 베일과 스리톱으로 전방에 배치됐다.

전반에 이렇다 할 활약이 없었던 손흥민은 후반 초반부터 활발하게 움직이며 골문을 노렸다.

후반 6분 베일의 백힐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오른발 슛을 날렸지만 수비벽에 막혔다.

서서히 몸이 풀린 그는 후반 15분 동점골 장면에도 힘을 보탰다. 탕귀에 은돔벨레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욕심 부리지 않고 모우라에게 내줬고, 슈팅은 수비를 맞고 베일에게 향했다. 베일은 침착하게 왼발 감아차기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페널티킥으로 리그 15호골을 넣은 손흥민 © AFP=뉴스1
페널티킥으로 리그 15호골을 넣은 손흥민 © AFP=뉴스1

손흥민은 후반 30분 골을 넣었지만 비디오판독(VAR) 끝에 취소되며 땅을 쳤다. 왼쪽 측면서 올라온 세르히오 레길론의 크로스를 손흥민이 달려들며 왼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골키퍼 앞에 있던 모우라의 오프사이드가 선언되며 손흥민의 골이 날아갔다.

후반 막판에는 운이 따랐다. 이번에는 반대로 VAR로 토트넘이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손흥민은 침착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 네트를 갈랐다. 손흥민은 특유의 사진 찍는 세리머니를 하며 득점을 자축했다.

손흥민은 리그 15호골로 케인(21골),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19골),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 16골)에 이어 EPL 득점 랭킹 4위로 올라섰다.

지난 2016-17시즌 EPL서 14골을 넣었던 손흥민은 자신이 세웠던 득점 기록을 '15'까지 늘리면서 기쁨을 만끽했다. 시즌 통틀어 20번째 손흥민의 골이었다.

결국 토트넘은 남은 시간 리드를 잘 지켜내며 승리를 챙겼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