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특별입국 1년… 코로나 뚫고 기업인 4233명 출장길 숨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7월22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베트남으로 출국하기 위한 국내 기업인들이 출국수속을 밟고 있다. / 사진=대한상공회의소
지난해 7월22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베트남으로 출국하기 위한 국내 기업인들이 출국수속을 밟고 있다. / 사진=대한상공회의소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4233명의 기업인들이 대한상공회의소의 지원을 통해 베트남 출장길에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상의는 코로나19 이후 시행 중인 기업인 베트남 특별입국 지원사업 1주년을 맞아 그동안의 과정과 성과를 담은 백서를 22일 발간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기업인들의 국가 간 이동이 극도로 제한된 상황에서 한국의 핵심 경제 협력 상대국인 베트남으로 특별입국을 성사시킨 과정과 사례를 공유해 양국의 경제협력 수준을 높이고 한국 기업인들의 베트남 성공 스토리를 계속 이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이번 백서의 발간 목적이다.

백서에는 한국과 베트남의 교역현황과 특별입국 절차에 대한 구체적 설명과 함께 현지 특파원 경험담, 참여기업 인터뷰, 격리생활 및 기업인 지원사항 등의 내용이 담겼다.

대한상의에 따르면 지난 2020년 4월 29일 1차 특별입국을 시작으로 매달 평균 두 차례씩 비행기를 띄워 현재까지 총 21차례 4233명의 기업인이 베트남 출장길에 오를 수 있었다.

업종별로는 66.2%가 제조업 종사자였으며 이어 건설업(10.7%), 유통업(5.2%), 서비스업(3.7%) 관계자 등의 순이었다.

베트남 현지에서 식품 사업을 주력으로 하는 A사의 경우 코로나19 확산 이후 식품 생산·유통 산업도 역특수를 맞았다. 만두, 김치 등 한국 음식에 대한 베트남 내 수요는 전년대비 50% 상승했는데 생산관리자들이 지난 7월 특별입국하면서 늘어난 주문을 제때 맞출 수 있었다.

국내 건설사 B사는 베트남 최초 석유화학단지 건설 프로젝트를 2022년 6월말까지 완수해야하는 상황에서 특별입국을 통해 기술자들을 지속적으로 파견, 코로나19 이후 지체됐 있던 공정률을 상당부분 끌어올렸다.

하정욱 산업자원통상부 신남방정책과 사무관은 “특별입국이 성사되기까지 대한상공회의소, 코트라 등 경제단체 뿐만 아니라 여러 정부 부처, 여행사 등이 각자의 역할을 수행하며 긴밀히 소통·협력했다”며 “특히 베트남 하늘길이 막혀 베트남 법인으로 입사가 지연되고 있었던 신입사원이 특별입국을 통해 최종 입사할 수 있었던 것이 기억에 남는다”고 돌아봤다.

우태희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은 “베트남 정부를 설득하여 안전한 입국 프로세스를 제안했던 것이 가장 중요한 포인트”라며 “2021년은 한-베트남 수교 30주년이 되는 역사적인 해로서 우리 기업인들이 베트남 성공 스토리를 계속 이어나갈 수 있는 더 나은 방향을 고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한상의는 입국 후 격리 조치를 면제해주는 ‘패스트트랙 사절단’을 파견할 예정이다. 입국 전후 특별방역 절차를 강화하고 철저한 건강 모니터링이 가능한 체계를 베트남 정부에 제안해 지금보다 신속한 입국절차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