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펄어비스, 신작 기대감 연말까지 간다"… 투자의견·목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펄어비스가 개발한 게임 '검은사막'. /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가 개발한 게임 '검은사막'. /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가 올해 1분기 다소 부진한 실적이 예상되지만 신작 출시가 예정됨에 따라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다는 전망이 나왔다.

SK증권은 22일 펄어비스에 대해 신작 '붉은사막', '도깨비'의 출시 기대감이 유효하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은 '중립'에서 '매수'로, 목표주가는 8만2000원으로 상향했다.

펄어비스의 1분기 매출액은 1066억원, 영업이익은 230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20%, 50.3%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이진만 SK증권 연구원은 "'검은사막' 모바일 매출 하락세 지속, 검은사막 PC 북미·유럽 직접 서비스 매출 안분 인식과 마케팅비 증가 등이 주요 원인"이라며 "다만 오는 2~3분기 신작 2종 '붉은 사막', '도깨비' 출시를 예상하며 기대감은 여전하다"고 덧붙였다. 

이 연구원은 "대형 신작 '붉은사막'과 '도깨비'가 여름 내 공개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대형 게임쇼 'E3', 'Gamescom'이 각각 6월과 8월에 예정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12월 공개된 '붉은사막' 영상에 대한 글로벌 유저, 매체의 호평과 높은 관심을 고려하면 공개 전후로 기대감 빌드업이 전망된다"고 말했다.

펄어비스의 신작 라인업에 대한 글로벌 기대감이 상당해 출시 전 주가에 반영될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이 연구원은 "개발 순항 중인 '도깨비'의 경우 높은 대중성, 메타버스 요소 등 흥행 가능성이 높다 판단해 내년 판매량 예상치를 상향 조정한다"며 "모바일 매출 부진 등으로 올해 영업이익은 5% 하향할 것으로 보이나 신작 흥행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해 내년 영업이익 전망치를 12% 상향 조정한다"고 말했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1.58상승 19.4710:11 05/14
  • 코스닥 : 959.72상승 7.9510:11 05/14
  • 원달러 : 1129.80상승 0.510:11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0:11 05/14
  • 금 : 66.56상승 1.0210:11 05/14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들어서는 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발언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로 첫 출근하는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들어서는 송영길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