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킹통장도 10개까지 쪼개 쓰세요”… 케이뱅크, 플러스박스 개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케이뱅크는 하루만 맡겨도 연 0.5% 이자를 지급하며 인기를 끈 파킹통장 ‘플러스박스’의 기능을 대폭 개선했다./사진=케이뱅크
케이뱅크는 하루만 맡겨도 연 0.5% 이자를 지급하며 인기를 끈 파킹통장 ‘플러스박스’의 기능을 대폭 개선했다./사진=케이뱅크
케이뱅크는 하루만 맡겨도 연 0.5% 이자를 지급하며 인기를 끈 파킹통장 ‘플러스박스’의 기능을 대폭 개선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로 케이뱅크 고객은 ‘플러스박스’를 용도에 따라 최대 10개까지 만들어 자산을 관리할 수 있다. ‘용돈 계좌’, ‘비상금 계좌’ 등 다양한 목적의 플러스박스를 만들어 계획에 따른 저축을 도와준다.

금융권에서 유행하는 ‘통장 쪼개기’ 기능을 파킹통장에도 접목해 편의성을 유지하고 금리 혜택은 더욱 커졌다.

기존 플러스박스처럼 하루만 맡겨도 연 0.5% 금리를 적용받으며 최대 10개까지 가능한 플러스박스 계좌잔액의 합은 최대 1억원까지 가능하다.

원하는 날에 입출금 통장에서 다양한 플러스박스로 자동이체를 도와주는 기능도 추가했다. 매주 같은 요일, 또는 매월 같은 날짜에 정해진 금액을 이체하는 기능이다. 매일 쌓이는 누적이자 혜택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어 여윳돈을 굴리는 재미도 더했다.

적금과 달리 수시로 여윳돈을 추가 이체할 수 있고 반대로 급하게 필요할 경우 자금을 빼는 것도 가능하다. 자금을 중간에 빼더라도 해지 수수료 등 불이익은 없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전 연령대에 사랑받는 상품인 ‘플러스박스’에 통장 쪼개기 기능을 추가해 여유자금을 더 편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며 “앞으로도 비대면 금융 활성화를 위해 혁신 상품 및 서비스를 지속해 출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