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시윤X동현배, 시골 슈퍼 '알바왕' 등극…최고 매출 찍었다(종합)

'어쩌다 사장' 22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어쩌다 사장' 캡처 © 뉴스1
tvN '어쩌다 사장'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어쩌다 사장' 윤시윤, 동현배가 '알바왕'에 등극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어쩌다 사장'에서는 시골 슈퍼 영업 8일차에 배우 윤시윤과 동현배가 알바생으로 등장했다. 차태현, 조인성과 함께한 이들의 활약에 시골 슈퍼는 최고 매출을 기록할 수 있었다.

'알바즈' 윤시윤과 동현배는 가게에 들어서자마자 '사장즈' 차태현, 조인성에게 일을 배웠다. 두 사장은 알바생들만 남겨두고 비즈니스(?)를 하러 갔다.

첫 손님으로는 어린이들이 등장했다. 윤시윤은 아이들이 물건을 고르는 사이 "과자, 젤리류가 예상된다"라며 가격표를 보자고 했다. 아이들은 1000원까지만 살 수 있다며 다양한 물건의 가격을 물어봐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계속해서 가격을 알려주던 동현배는 "1000원짜리 추천해 주겠다"라고 나섰다. 둘은 여러 과자와 아이스크림까지 가격에 맞춰 알려줬다. 첫 손님이었지만 당황하지 않고 능숙하게 매상을 올렸다.

이들은 슈퍼 업무를 바로 파악했다. 윤시윤은 "장부 작성이 오래 걸리니까 판매한 물건을 사진으로 찍어두겠다. 그 뒤에 하자"라고 말했다. 손발이 척척 맞는 호흡이었다.

갑자기 가게에서 청첩장을 찾는 할머니 손님까지 침착하게 응대한 윤시윤은 "이 정도면 뭐~"라며 여유를 부렸다. 얼마 지나지 않아 수많은 손님들이 찾아왔지만, 알바즈는 완벽하게 분업을 하면서 가게 정리, 먼지 청소까지 모두 해냈다.

평소 한가했던 시간대였음에도 불구하고 손님들이 자꾸만 등장했다. 손님들이 잇따라 들어와도 동현배는 빠른 스피드를 자랑하며 계산대에서 활약을 펼쳤다. 윤시윤은 주방 담당으로 모든 뒷정리를 깔끔하게 마쳤다.

tvN '어쩌다 사장' 캡처 © 뉴스1
tvN '어쩌다 사장' 캡처 © 뉴스1

동현배가 가져온 '꽃무늬 누비 조끼'도 기획상품으로 신나게 판매고를 올렸다. 동현배는 개업 선물로 유니폼을 준비해 왔는데, 차태현과 조인성은 조끼를 보자마자 "팔자"라고 입을 모았다. 동현배는 "생각한 것과 전개가 너무 다른데?"라며 당황했지만, 조인성은 "이게 어르신들이 완전 좋아할 상품"이라며 반겼다.

가게를 찾은 손님들은 조끼를 보고 "옷도 파냐"라며 궁금해 했고, 연령대 상관 없이 모든 손님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 가운데 조인성은 손님과 '밀당'까지 하며 조끼를 팔아 웃음을 샀다.

저녁 영업도 순조롭게 이어졌다. 동현배는 자신을 못 알아보는 손님들을 향해 속상한 마음을 쿨하게 밝혔다. 손님들이 개그맨인 줄 알았다고 하자 자신을 배우라고 직접 소개했다. 동생이 빅뱅의 태양이라는 사실이 공개되자 손님들은 깜짝 놀랐다. 동현배는 다시 한번 자기 홍보에 열을 올려 큰 웃음을 안겼다.

영업을 종료한 차태현은 매상이 얼마인지 정리했다. 그는 계산을 해보더니 "오늘은 되게 다양하게 나갔다. 기록 세웠어. 매출 66만 원 나왔다"라고 밝혀 조인성과 알바생들을 뿌듯하게 만들었다.

한편 '어쩌다 사장'은 시골 가게를 덜컥 맡게 된 도시남자 차태현, 조인성의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23:59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23:59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23:59 05/06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23:59 05/06
  • 금 : 67.17하락 0.5923:59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