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현대차, 코로나19 뚫은 1분기 실적… 장기 성장으로 '쾌속질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 본사 전경./사진=뉴스1
현대차 본사 전경./사진=뉴스1
NH투자증권이 23일 현대차에 대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반도체 수급 부족 우려에도 장기적인 성장을 전망했다. 이에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33만원을 유지했다.

조수홍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분기 실적을 통해 글로벌 선순환 효과 확산 및 금융 부문 수익성 개선 등 기업 내재가치 개선이 본격화됐음을 확인했다"면서 "주요 계열사들의 실적 동반 개선도 긍정적"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올해 1분기 영업이익과 매출액이 각각 1조6566억원과 27조3909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각각 91.8%, 8.2% 증가했다. 이 같은 깜짝 실적은 신차 효과가 주효했던 것으로 풀이된다.

조 연구원은 "중국을 제외한 글로벌 가동률이 기존 예상대비 양호했고, 성공적인 신차효과 누적에 따른 선순환효과(매출원가율 개선추세)도 지속됐다"며 "대손비용 감소, 중고차 가치 상승 등으로 금융 부문 수익성도 큰 폭으로 개선됐다"고 말했다.

현대차의 금융 부문 영업이익은 53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43.1% 늘어났다. 올해 금융 부문 영업이익률은 2013년 이후 8년 만에 두 자릿수를 회복할 것이란 전망이다.

조 연구원은 "중국 사업 부진이 지속되고 있지만 주요 계열사들의 실적 회복에 따라 지분법 평가이익도 3610억원으로 319.8% 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사업구조 전환도 눈여겨볼 만하다는 평과다.

조 연구원은 "전기차전용플랫폼(E-GMP)의 성공적인 도입, 현대오토에버 통합 법인 출범과 보스턴다이나믹스 인수 진행 등 사업구조 개편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며 "이를 반영한 중장기 주가 재평가 과정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5:32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5:32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5:32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5:32 05/11
  • 금 : 66.74상승 0.8415:32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