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메디케어, 공간멸균기 '휴엔 IVH ER' 유럽 CE인증 획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휴온스메디케어가 자체 개발한 공간멸균기 '휴엔 IVH ER'./사진=휴온스메디케어
휴온스메디케어가 자체 개발한 공간멸균기 '휴엔 IVH ER'./사진=휴온스메디케어
휴온스메디케어가 독자적 기술로 개발한 공간멸균기가 유럽에서도 기술력과 품질, 안전성을 보유한 제품임을 인정받았다.

감염예방 및 멸균관리 토탈 솔루션 기업 휴온스메디케어는 공간멸균기 ‘휴엔 IVH ER’이 최근 국가 공인 KC 안전 인증을 획득한데 이어, 유럽 CE 인증을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휴엔 IVH ER은 휴온스메디케어가 개발한 공간멸균 신기술 ‘에어쿠션 기술’이 적용된 최신형 공간멸균기다. 고온고압 상태에서 액상 멸균제를 미립자화한 후, 열풍 증발을 통해 공간에 퍼져있는 미세 병원성 유기물들을 멸균한다. 확산력이 뛰어나 적은 양의 멸균제로도 넓은 범위 커버가 가능하며 장비를 이용하기 때문에 사람이 직접 투입되는 방식보다 쉽고 빠르게 효율적으로 멸균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휴엔 IVH ER에는 안정화된 고순도 과산화수소 멸균제 ‘스테리그린’이 사용된다. 바이러스, 포자를 포함한 박테리아 등 광범위한 멸균이 가능하고 멸균 후 잔류물이 물과 산소로 분해돼 인체에 무해하다. 멸균 후 금속, 플라스틱 등의 재질에도 변형이 발생하지 않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휴온스메디케어는 KC인증, 유럽 CE인증을 획득함으로써 휴엔 IVH ER의 공간멸균 기술과 품질, 내구성, 안전성이 모두 세계적 수준임을 인정받은 만큼 코로나 시대에 보다 다양한 분야에서 공간멸균기가 사용될 수 있도록 시장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현재 공간멸균기가 주로 사용되고 있는 의료기관, 제약회사, 실험실 뿐 아니라, 시간적, 예산적 부담 때문에 멸균 관리가 쉽지 않았던 음압형 환자 이송 장비, 구급차, 소방차와 다중이용시설 등에서도 매우 유용하게 사용될 전망이다.

휴온스메디케어 이상만 대표는 “코로나 시대 대응과 자체 방역 강화를 위해 국내외 의료기관 및 정부기관, 다중이용시설 등에서 휴엔 IVH ER에 대한 관심과 주문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며 “휴엔 IVH ER이 생활 방역 현장에 공급돼 다양한 형태의 감염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상훈
이상훈 kjupres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제약바이오 담당 이상훈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