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 대란'에 너도 나도 대파 심자… 공급과잉 우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파 재배 면적 증가가 예상돼 공급과잉이 우려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대파 재배 면적 증가가 예상돼 공급과잉이 우려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대파 주산지인 전남 진도군이 대파 적정 재배면적 지도에 나섰다. 지난해 대파 가격이 급등해 겨울 대파 재배면적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23일 진도군에 따르면 최근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조사 결과 전라남도 지역 대파 재배의향 면적이 지난해 대비 9.9%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군에서 자체 조사한 결과 대파 재배의향 면적은 지난해 1028㏊ 대비 1152㏊로 12% 이상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작황이 좋을 경우 공급과잉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진도군은 지난해 수준의 재배 면적과 고품질 대파 생산을 위해 농가를 대상으로 마을방송을 통해 적정면적 재배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장마 전 비닐 제거 ▲한 줄 무(無)비닐 대파 재배로 밀식 자제 ▲배토 작업 3회 이상 실시 ▲연작피해 예방을 위한 타작물(잡곡·콩 등) 돌려짓기 등을 당부하고 있다.

진도군 관계자는 "대파는 생산량에 따라 가격 변동이 심해 수급불안이 우려되는 품목 중 하나"라며 "농협 및 산지 유통인과 계약해 적정 재배면적을 유지할 수 있도록 농민들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2.93상승 15.5610:14 05/06
  • 코스닥 : 967.74상승 0.5410:14 05/06
  • 원달러 : 1124.30상승 1.710:14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0:14 05/06
  • 금 : 67.76상승 3.3810:14 05/06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강연하는 유승민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