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여친 목격담… "큰 키에 긴머리, 항상 함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박수홍 여자친구 목격담이 주목ㅂ다고 있다. /사진=박수홍 반려묘 다홍이 인스타그램
방송인 박수홍 여자친구 목격담이 주목ㅂ다고 있다. /사진=박수홍 반려묘 다홍이 인스타그램

방송인 박수홍 여자친구 목격담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23일 여성조선은 박수홍이 실거주하고 있는 여친 명의의 상암동 아파트 주민들의 목격담을 인터뷰를 공개했다.

매체에 따르면 아파트 몇몇 주민들은 박수홍 연인의 존재를 이미 알고 있었으며, 이들 중 지난해까지 이 아파트에 살았던 A씨는 여자 친구 김씨를 봤다고 말했다.

A씨는 “박수홍씨가 아침 일찍 여성분이랑 다니는 걸 몇 번 봤다. ‘총각이니 연애하나 보다’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 인터넷에 돌고 있는 사진 속 여자랑 내가 본 여자가 동일 인물인지는 확신 못 한다. 단지 안에서 봤을 땐 화장기가 없는 얼굴이라서 사진이랑 느낌이 좀 다르다”고 전했다.

주민 B씨는 “지난해에 봤다. 키가 크고 머리가 긴 여자였다. 엘리베이터에서 (박수홍이랑) 같이 있는 것도 보고, 지하주차장에서도 보고. (이 아파트에) 아예 사는 것 같진 않고 몇 번 오고 가는 것 같았다. 올해는 코로나 때문인지 못 봤다”고 말했다.

주민 C씨는 “단지 쓰레기장에서도 보고 엘리베이터에서도 보고, 지하철에서도 봤다. 되게 자주 봤다. 볼 때마다 둘이었다”고 밝혔다.

박수홍의 여자친구 존재가 알려진 것은 박수홍과 금적적인 문제를 두고 다툼을 벌이고 있는 박수홍의 친형 박진홍 메디아붐엔터테인먼트 대표 측의 폭로 때문이었다. 박 대표 측은 “갈등은 회계 문제나 횡령 문제가 아닌 지난해 초 박수홍의 여자친구 소개 문제에서 비롯됐다”고 주장하며 박수홍의 여자친구는 1993년생으로, 박수홍이 거주 중인 상암동 아파트의 명의자라고 주장했다.

이에 박수홍 법률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법인 에스 노종언 변호사는 “본질은 횡령이다. 93년생 여자 친구가 있다는 게 이 사안과 무슨 상관이 있느냐”며 “악의적인 비방은 명예훼손으로 대응할 생각이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33%
  • 67%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